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별장 접대’ 의혹 대학병원장 보직 해임
입력 2013.03.26 (11:20) 수정 2013.03.26 (11:30) 사회
고위층 별장접대 의혹 사건과 관련해 건설업자 윤 모씨에게 별장 접대를 받았다는 의혹을 받고 있는 수도권 대학병원 원장이 보직 해임됐습니다.

해당 병원 재단은 이 병원장이 접대 의혹에 휘말리면서 병원의 명예를 떨어뜨려 원장직에서 물러나게 했다고 전한 뒤 다만 교수직은 유지한다고 밝혔습니다.

해당 병원장은 지난해 1월, 9억 원 규모의 병원 내부공사 입찰에서 건설업자 윤 모 씨에게 특혜를 줘 공사를 맡게 했다는 의혹을 받고 있습니다.

경찰은 공사 입찰관련 서류를 병원에서 제출 받아 입찰 과정에서 특혜가 있었는지 여부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 ‘별장 접대’ 의혹 대학병원장 보직 해임
    • 입력 2013-03-26 11:20:20
    • 수정2013-03-26 11:30:46
    사회
고위층 별장접대 의혹 사건과 관련해 건설업자 윤 모씨에게 별장 접대를 받았다는 의혹을 받고 있는 수도권 대학병원 원장이 보직 해임됐습니다.

해당 병원 재단은 이 병원장이 접대 의혹에 휘말리면서 병원의 명예를 떨어뜨려 원장직에서 물러나게 했다고 전한 뒤 다만 교수직은 유지한다고 밝혔습니다.

해당 병원장은 지난해 1월, 9억 원 규모의 병원 내부공사 입찰에서 건설업자 윤 모 씨에게 특혜를 줘 공사를 맡게 했다는 의혹을 받고 있습니다.

경찰은 공사 입찰관련 서류를 병원에서 제출 받아 입찰 과정에서 특혜가 있었는지 여부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