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한국 건설업계, 아시아서 ‘새 텃밭’ 일궈
입력 2013.03.26 (12:01) 경제
국내 건설업계의 해외 수주 실적에서 아시아가 중동을 제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해외건설협회에 따르면 국내 건설업계가 올들어 현재까지 아시아에서 거둔 수주 실적이 63억 6천873만 달러로 전체에서 약 68%를 차지했습니다.

2위인 중동은 절반에도 못 미치는 24억 6천103만7천 달러에 그쳤습니다.

지난해 같은 기간 지역별 수주액은 중동이 27억 5천318만2천 달러, 아시아 15억 8천275만2천 달러로 중동이 더 많았습니다.

올들어 공사 건수도 아시아가 천77건으로 중동 509건의 2배를 웃돌았고, 특히 베트남에서 단일 국가 기준으로 가장 많은 291건의 수주 실적을 기록했습니다.
  • 한국 건설업계, 아시아서 ‘새 텃밭’ 일궈
    • 입력 2013-03-26 12:01:12
    경제
국내 건설업계의 해외 수주 실적에서 아시아가 중동을 제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해외건설협회에 따르면 국내 건설업계가 올들어 현재까지 아시아에서 거둔 수주 실적이 63억 6천873만 달러로 전체에서 약 68%를 차지했습니다.

2위인 중동은 절반에도 못 미치는 24억 6천103만7천 달러에 그쳤습니다.

지난해 같은 기간 지역별 수주액은 중동이 27억 5천318만2천 달러, 아시아 15억 8천275만2천 달러로 중동이 더 많았습니다.

올들어 공사 건수도 아시아가 천77건으로 중동 509건의 2배를 웃돌았고, 특히 베트남에서 단일 국가 기준으로 가장 많은 291건의 수주 실적을 기록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