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대박’ 예감 백두대간협곡열차
입력 2013.03.26 (13:37) 포토뉴스
‘대박’ 예감 백두대간협곡열차

차를 타고 가거나 평소처럼 여행하면서는 절대 맛볼 수 없는 멋진 풍경이 있다. 백두대간협곡열차(V-train)는 백두대간의 속살을 보여준다. V-train은 분천과 양원, 승부, 철암 구간(27.7km)을 하루에 3차례 왕복하는, 차창을 아주 시원하게 제작한 관람 전용 열차다. V-train이 양원역에 잠시 멈춰 있다.

‘대박’ 예감 백두대간협곡열차
차를 타고 가거나 평소처럼 여행하면서는 절대 맛볼 수 없는 멋진 풍경이 있다. 백두대간협곡열차(V-train)는 백두대간의 속살을 보여준다. V-train은 분천과 양원, 승부, 철암 구간(27.7km)을 하루에 3차례 왕복하는, 차창을 아주 시원하게 제작한 관람 전용 열차다. V-train이 양원역에 잠시 멈춰 있다.
‘대박’ 예감 백두대간협곡열차
차를 타고 가거나 평소처럼 여행하면서는 절대 맛볼 수 없는 멋진 풍경이 있다. 백두대간협곡열차(V-train)가 백두대간의 속살을 보여주며 달리고 있다. V-train은 분천과 양원, 승부, 철암 구간(27.7km)을 하루에 3차례 왕복하는 관람 전용 열차다.
‘대박’ 예감 백두대간협곡열차
차를 타고 가거나 평소처럼 여행하면서는 절대 맛볼 수 없는 멋진 풍경이 있다. 백두대간협곡열차(V-train)는 백두대간의 속살을 보여준다. V-train은 분천과 양원, 승부, 철암 구간(27.7km)을 하루에 3차례 왕복하는, 차창을 아주 시원하게 제작한 관람 전용 열차다. V-train이 승부역에 잠시 멈춰 있다.
‘대박’ 예감 백두대간협곡열차
차를 타고 가거나 평소처럼 여행하면서는 절대 맛볼 수 없는 멋진 풍경이 있다. 백두대간협곡열차(V-train)가 백두대간의 속살을 보여주며 달리고 있다. V-train은 분천과 양원, 승부, 철암 구간(27.7km)을 하루에 3차례 왕복하는 관람 전용 열차다.
‘대박’ 예감 백두대간협곡열차
차를 타고 가거나 평소처럼 여행하면서는 절대 맛볼 수 없는 멋진 풍경이 있다. 백두대간협곡열차(V-train)가 백두대간의 속살을 보여주며 달리고 있다. V-train은 분천과 양원, 승부, 철암 구간(27.7km)을 하루에 3차례 왕복하는 관람 전용 열차다.
‘대박’ 예감 백두대간협곡열차
차를 타고 가거나 평소처럼 여행하면서는 절대 맛볼 수 없는 멋진 풍경이 있다. 백두대간협곡열차(V-train)가 백두대간의 속살을 보여주며 달리고 있다. V-train은 분천과 양원, 승부, 철암 구간(27.7km)을 하루에 3차례 왕복하는 관람 전용 열차다.
 
  • ‘대박’ 예감 백두대간협곡열차
    • 입력 2013-03-26 13:37:03
    포토뉴스

차를 타고 가거나 평소처럼 여행하면서는 절대 맛볼 수 없는 멋진 풍경이 있다. 백두대간협곡열차(V-train)는 백두대간의 속살을 보여준다. V-train은 분천과 양원, 승부, 철암 구간(27.7km)을 하루에 3차례 왕복하는, 차창을 아주 시원하게 제작한 관람 전용 열차다. V-train이 양원역에 잠시 멈춰 있다.

차를 타고 가거나 평소처럼 여행하면서는 절대 맛볼 수 없는 멋진 풍경이 있다. 백두대간협곡열차(V-train)는 백두대간의 속살을 보여준다. V-train은 분천과 양원, 승부, 철암 구간(27.7km)을 하루에 3차례 왕복하는, 차창을 아주 시원하게 제작한 관람 전용 열차다. V-train이 양원역에 잠시 멈춰 있다.

차를 타고 가거나 평소처럼 여행하면서는 절대 맛볼 수 없는 멋진 풍경이 있다. 백두대간협곡열차(V-train)는 백두대간의 속살을 보여준다. V-train은 분천과 양원, 승부, 철암 구간(27.7km)을 하루에 3차례 왕복하는, 차창을 아주 시원하게 제작한 관람 전용 열차다. V-train이 양원역에 잠시 멈춰 있다.

차를 타고 가거나 평소처럼 여행하면서는 절대 맛볼 수 없는 멋진 풍경이 있다. 백두대간협곡열차(V-train)는 백두대간의 속살을 보여준다. V-train은 분천과 양원, 승부, 철암 구간(27.7km)을 하루에 3차례 왕복하는, 차창을 아주 시원하게 제작한 관람 전용 열차다. V-train이 양원역에 잠시 멈춰 있다.

차를 타고 가거나 평소처럼 여행하면서는 절대 맛볼 수 없는 멋진 풍경이 있다. 백두대간협곡열차(V-train)는 백두대간의 속살을 보여준다. V-train은 분천과 양원, 승부, 철암 구간(27.7km)을 하루에 3차례 왕복하는, 차창을 아주 시원하게 제작한 관람 전용 열차다. V-train이 양원역에 잠시 멈춰 있다.

차를 타고 가거나 평소처럼 여행하면서는 절대 맛볼 수 없는 멋진 풍경이 있다. 백두대간협곡열차(V-train)는 백두대간의 속살을 보여준다. V-train은 분천과 양원, 승부, 철암 구간(27.7km)을 하루에 3차례 왕복하는, 차창을 아주 시원하게 제작한 관람 전용 열차다. V-train이 양원역에 잠시 멈춰 있다.

차를 타고 가거나 평소처럼 여행하면서는 절대 맛볼 수 없는 멋진 풍경이 있다. 백두대간협곡열차(V-train)는 백두대간의 속살을 보여준다. V-train은 분천과 양원, 승부, 철암 구간(27.7km)을 하루에 3차례 왕복하는, 차창을 아주 시원하게 제작한 관람 전용 열차다. V-train이 양원역에 잠시 멈춰 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