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잠자는 영아, 부모 싸움소리 듣는다”
입력 2013.03.26 (14:43) 국제
어린 아기의 뇌는 잠자는 사이에도 엄마와 아빠가 큰 소리로 싸우는 음성을 듣고 반응하며 이는 뇌의 감정, 스트레스 처리 기능에 영향을 미칠 수도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습니다.

미국 오리건 대학 연구진이 생후 6 ~ 12개월 된 영아 20명을 대상으로 수면 중 뇌의 반응을 관찰한 결과 분노한 목소리에는 잠잘 때도 뇌가 반응한다고 사이언스 데일리가 25일 보도했습니다.

연구진은 아기들이 잠이 들었을 때 성인 남성의 아주 화난 음성, 다소 화난 음성, 행복한 음성, 보통 말소리를 들려 주면서 뇌의 반응을 관찰했습니다.

아기들은 매우 화난 음성에 노출됐을 때 감정과 스트레스 조절을 담당하는 뇌 부위에서 반응을 보였고 특히 부부 싸움이 잦은 가정의 아기들이 더 큰 반응을 나타냈습니다.

이 연구 결과는 미국심리과학학회의 학술지 '심리과학' 최신호에 발표됐습니다.
  • “잠자는 영아, 부모 싸움소리 듣는다”
    • 입력 2013-03-26 14:43:37
    국제
어린 아기의 뇌는 잠자는 사이에도 엄마와 아빠가 큰 소리로 싸우는 음성을 듣고 반응하며 이는 뇌의 감정, 스트레스 처리 기능에 영향을 미칠 수도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습니다.

미국 오리건 대학 연구진이 생후 6 ~ 12개월 된 영아 20명을 대상으로 수면 중 뇌의 반응을 관찰한 결과 분노한 목소리에는 잠잘 때도 뇌가 반응한다고 사이언스 데일리가 25일 보도했습니다.

연구진은 아기들이 잠이 들었을 때 성인 남성의 아주 화난 음성, 다소 화난 음성, 행복한 음성, 보통 말소리를 들려 주면서 뇌의 반응을 관찰했습니다.

아기들은 매우 화난 음성에 노출됐을 때 감정과 스트레스 조절을 담당하는 뇌 부위에서 반응을 보였고 특히 부부 싸움이 잦은 가정의 아기들이 더 큰 반응을 나타냈습니다.

이 연구 결과는 미국심리과학학회의 학술지 '심리과학' 최신호에 발표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