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브라질 중앙은행 “올해-내년 인플레 압력 가중”
입력 2013.03.29 (06:03) 국제
브라질 중앙은행은 브라질의 올해와 내년 인플레 상승 압력이 가중될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중앙은행은 어제 펴낸 보고서에서 2013년과 2014년 인플레율이 5%를 넘을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습니다.

브라질 중앙은행이 전망한 인플레율은 올해 5.7∼5.8%, 내년 5.1∼5.3%로, 이 은행이 5%가 넘는 인플레율 가능성을 언급한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이와 관련해 지우마 호세프 브라질 대통령은 인플레 억제보다 성장을 우선하겠다고 밝혔습니다.
  • 브라질 중앙은행 “올해-내년 인플레 압력 가중”
    • 입력 2013-03-29 06:03:32
    국제
브라질 중앙은행은 브라질의 올해와 내년 인플레 상승 압력이 가중될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중앙은행은 어제 펴낸 보고서에서 2013년과 2014년 인플레율이 5%를 넘을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습니다.

브라질 중앙은행이 전망한 인플레율은 올해 5.7∼5.8%, 내년 5.1∼5.3%로, 이 은행이 5%가 넘는 인플레율 가능성을 언급한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이와 관련해 지우마 호세프 브라질 대통령은 인플레 억제보다 성장을 우선하겠다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