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北 김정은 “미사일 부대에 사격 대기 지시”
입력 2013.03.29 (07:01) 수정 2013.03.29 (08:18) 뉴스광장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북한 김정은 제 1위원장은 B-2 전략 폭격기의 한반도 훈련 소식이 전해지자 심야에 긴급회의를 소집하고 미사일 부대에 타격 대기 상태에 돌입하라고 지시했습니다.

김대영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북한 김정은 국방위원회 제1위원장이 미사일 사격 대기 상태에 들어갈 것을 긴급 지시했습니다.

오늘 새벽 0시 30분에 전략 미사일 부대의 긴급 작전회의를 소집해 내린 지시입니다.

조선중앙통신은 오늘 새벽 이례적으로 신속하게 회의 결과를 전했습니다.

김정은은 북한 전략 미사일로 임의의 시각에 미국 본토와 하와이 등 태평양 작전 구역 안의 미군 기지는 물론 남한의 미군기지도 타격할 수 있도록 준비하라고 지시했습니다.

김정은은 미국이 어제 스텔스 전략폭격기 B-2를 한반도에 출격시킨 것을 강하게 비난했습니다.

B-2 폭격기의 한반도 진입은 핵전쟁을 일으키겠다는 최후 통첩이라며, 북한에 대한 적대행위가 단순한 위협을 넘어 무모한 행동단계에 들어섰다고 주장했습니다.

그러면서 핵공갈에는 무자비한 핵공격으로 침략전쟁에는 전면전쟁으로 대답하겠다고 위협했습니다.

심야 긴급 작전회의에는 현영철 총참모장과 김락겸 전략로켓군 사령관 등 북한군 지휘부가 참여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은 전했습니다.

KBS 뉴스 김대영입니다.
  • 北 김정은 “미사일 부대에 사격 대기 지시”
    • 입력 2013-03-29 07:04:54
    • 수정2013-03-29 08:18:18
    뉴스광장
<앵커 멘트>

북한 김정은 제 1위원장은 B-2 전략 폭격기의 한반도 훈련 소식이 전해지자 심야에 긴급회의를 소집하고 미사일 부대에 타격 대기 상태에 돌입하라고 지시했습니다.

김대영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북한 김정은 국방위원회 제1위원장이 미사일 사격 대기 상태에 들어갈 것을 긴급 지시했습니다.

오늘 새벽 0시 30분에 전략 미사일 부대의 긴급 작전회의를 소집해 내린 지시입니다.

조선중앙통신은 오늘 새벽 이례적으로 신속하게 회의 결과를 전했습니다.

김정은은 북한 전략 미사일로 임의의 시각에 미국 본토와 하와이 등 태평양 작전 구역 안의 미군 기지는 물론 남한의 미군기지도 타격할 수 있도록 준비하라고 지시했습니다.

김정은은 미국이 어제 스텔스 전략폭격기 B-2를 한반도에 출격시킨 것을 강하게 비난했습니다.

B-2 폭격기의 한반도 진입은 핵전쟁을 일으키겠다는 최후 통첩이라며, 북한에 대한 적대행위가 단순한 위협을 넘어 무모한 행동단계에 들어섰다고 주장했습니다.

그러면서 핵공갈에는 무자비한 핵공격으로 침략전쟁에는 전면전쟁으로 대답하겠다고 위협했습니다.

심야 긴급 작전회의에는 현영철 총참모장과 김락겸 전략로켓군 사령관 등 북한군 지휘부가 참여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은 전했습니다.

KBS 뉴스 김대영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