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새마을금고 복면 강도, 시민들이 붙잡아
입력 2013.03.29 (09:35) 수정 2013.03.29 (10:04) 930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어제 오후 흉기를 든 복면 강도가 은행에 침입해 현금을 빼앗아 달아났는데요,

이 은행 강도는 달아난 지 5분도 안돼 시민들 손에 잡혀 경찰에 넘겨졌습니다.

이승훈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경기도 성남의 한 새마을 금고.

복면을 한 남성이 은행 안으로 뛰어 들어옵니다.

책상 위를 뛰어 넘으려다 실패하자, 옆으로 돌아 들어가 흉기를 들이댑니다.

은행 여직원을 위협해 금고를 열게한 뒤 현금 천7백여만원을 빼앗아 가방에 담고는 황급히 달아납니다.

밖으로 빠져나간 직원이 출입문을 막아서 보지만 역부족입니다.

<인터뷰> 우진환(은행 직원) : "흉기로 저희를 위협하면서 신고 하지마 가방에 돈 넣어 이런식으로 저희한테 위협을"

그런데 이 은행 강도는 달아난 지 5분도 안돼 시민들에게 붙잡혔습니다.

은행 직원의 고함소리를 들고 강도를 쫓은 시민들은 50대의 세탁소 주인과 40대의 음식점 종업원이였습니다.

이곳까지 150여 미터를 달아나던 은행 강도는 결국 흉기를 버리고 뒤쫒아온 시민들에게 붙잡혔습니다.

강도는 이들 두 명 뿐 아니라 다른 시민들까지 추격전에 가세하려하자 달아나는 걸 포기해 버린겁니다.

<인터뷰> 김광섭(강도검거시민) : "뒤에 가면서 자수하면 너한테 도움되니 칼 버리고 자수해라. 어차피 잡힌다. 못도망간다 제가 계속 그랬어요."

경찰은 강도를 쫒은 2명의 용감한 시민을 표창하고, 검거된 36살 박모 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하기로 했습니다.

KBS 뉴스 이승훈입니다.
  • 새마을금고 복면 강도, 시민들이 붙잡아
    • 입력 2013-03-29 09:36:33
    • 수정2013-03-29 10:04:49
    930뉴스
<앵커 멘트>

어제 오후 흉기를 든 복면 강도가 은행에 침입해 현금을 빼앗아 달아났는데요,

이 은행 강도는 달아난 지 5분도 안돼 시민들 손에 잡혀 경찰에 넘겨졌습니다.

이승훈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경기도 성남의 한 새마을 금고.

복면을 한 남성이 은행 안으로 뛰어 들어옵니다.

책상 위를 뛰어 넘으려다 실패하자, 옆으로 돌아 들어가 흉기를 들이댑니다.

은행 여직원을 위협해 금고를 열게한 뒤 현금 천7백여만원을 빼앗아 가방에 담고는 황급히 달아납니다.

밖으로 빠져나간 직원이 출입문을 막아서 보지만 역부족입니다.

<인터뷰> 우진환(은행 직원) : "흉기로 저희를 위협하면서 신고 하지마 가방에 돈 넣어 이런식으로 저희한테 위협을"

그런데 이 은행 강도는 달아난 지 5분도 안돼 시민들에게 붙잡혔습니다.

은행 직원의 고함소리를 들고 강도를 쫓은 시민들은 50대의 세탁소 주인과 40대의 음식점 종업원이였습니다.

이곳까지 150여 미터를 달아나던 은행 강도는 결국 흉기를 버리고 뒤쫒아온 시민들에게 붙잡혔습니다.

강도는 이들 두 명 뿐 아니라 다른 시민들까지 추격전에 가세하려하자 달아나는 걸 포기해 버린겁니다.

<인터뷰> 김광섭(강도검거시민) : "뒤에 가면서 자수하면 너한테 도움되니 칼 버리고 자수해라. 어차피 잡힌다. 못도망간다 제가 계속 그랬어요."

경찰은 강도를 쫒은 2명의 용감한 시민을 표창하고, 검거된 36살 박모 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하기로 했습니다.

KBS 뉴스 이승훈입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930뉴스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