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희망플러스 통장 사업 참가자 865명 확정
입력 2013.04.02 (06:12) 사회
서울시가 저소득층의 자립을 돕는 '희망플러스 통장' 신규 참가자 865명을 확정했습니다.

서울시는 올 상반기 사업 신청자 2천5백여 명 가운데 25개 자치구에서 선정한 865명을 최종 결정하고 통장약정을 체결해 이달부터 저축을 지원합니다.

희망플러스 통장은 소득이 적은 시민이 매월 5만 원에서 20만 원을 3년 간 저축하면 시와 민간기관이 공동으로 저축액 50%나 100%를 추가로 적립해주는 자활 사업입니다.

이 사업은 지난 2009년부터 시행됐으며 지금까지 3만2천백여 명을 지원했습니다.
  • 희망플러스 통장 사업 참가자 865명 확정
    • 입력 2013-04-02 06:12:05
    사회
서울시가 저소득층의 자립을 돕는 '희망플러스 통장' 신규 참가자 865명을 확정했습니다.

서울시는 올 상반기 사업 신청자 2천5백여 명 가운데 25개 자치구에서 선정한 865명을 최종 결정하고 통장약정을 체결해 이달부터 저축을 지원합니다.

희망플러스 통장은 소득이 적은 시민이 매월 5만 원에서 20만 원을 3년 간 저축하면 시와 민간기관이 공동으로 저축액 50%나 100%를 추가로 적립해주는 자활 사업입니다.

이 사업은 지난 2009년부터 시행됐으며 지금까지 3만2천백여 명을 지원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