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뉴욕유가 소폭 하락…브렌트유는 상승
입력 2013.04.02 (06:12) 국제
서부텍사스산 원유값이 미국 제조업 지표의 부진 등으로 하락했습니다.

뉴욕상업거래소에서 5월 인도분 서부텍사스산 원유, WTI는 지난주 마지막 거래일보다 16센트, 0.2% 내린 1배럴에 97달러 07센트로 거래를 마쳤습니다.

반면 런던 선물시장에서 거래된 북해산 브렌트유는 1.17달러, 1.06% 오른 1배럴에 백11달러 19센트를 기록했습니다.

미국의 제조업 경기 회복세는 시장의 예상과 달리 둔화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미국 공급관리자협회, ISM은 지난달 제조업 경기 상황을 보여주는 제조업 지수가 51.3을 기록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는 전문가들 예상치를 밑도는 수준으로 지난 2월 54.2보다 낮은 것입니다.

ISM 제조업 지수는 50을 넘으면 제조업 경기의 확장을, 50에 미달하면 위축을 뜻합니다.
  • 뉴욕유가 소폭 하락…브렌트유는 상승
    • 입력 2013-04-02 06:12:06
    국제
서부텍사스산 원유값이 미국 제조업 지표의 부진 등으로 하락했습니다.

뉴욕상업거래소에서 5월 인도분 서부텍사스산 원유, WTI는 지난주 마지막 거래일보다 16센트, 0.2% 내린 1배럴에 97달러 07센트로 거래를 마쳤습니다.

반면 런던 선물시장에서 거래된 북해산 브렌트유는 1.17달러, 1.06% 오른 1배럴에 백11달러 19센트를 기록했습니다.

미국의 제조업 경기 회복세는 시장의 예상과 달리 둔화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미국 공급관리자협회, ISM은 지난달 제조업 경기 상황을 보여주는 제조업 지수가 51.3을 기록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는 전문가들 예상치를 밑도는 수준으로 지난 2월 54.2보다 낮은 것입니다.

ISM 제조업 지수는 50을 넘으면 제조업 경기의 확장을, 50에 미달하면 위축을 뜻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