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인문·어학계열 구직자 70% “취업에 전공 도움 안 돼”
입력 2013.04.02 (10:53) 수정 2013.04.02 (15:45) 연합뉴스
인문·어학계열을 전공한 구직자 10명 중 7명은 자신의 전공이 취업에 도움이 되지 않는다고 답한 것으로 조사됐다.

취업포털 잡코리아는 지난달 4∼12일 구직자 3천409명을 설문 조사한 결과 인문·어학계열을 전공한 구직자의 70.3%는 전공이 취업에 도움 안 된다고 답했다고 2일 밝혔다.

법정·행정계열과 사회과학계열 전공자도 각각 63.8%와 59.3%가 전공이 도움이 안 된다고 말했다.

반면 상경계열(52.6%)과 이·공학계열(50.5) 전공자 과반수는 전공이 취업에 도움이 된다고 답해 대조를 이뤘다.

취업하고 싶은 업종으로 IT·정보통신업(17.0%)을 꼽은 구직자가 가장 많았고 유통·무역업(14.5%), 호텔·관광 등 서비스업(10.8%), 식음료·외식업(9.2%), 금융업(6.5%), 제조업(6.2%), 건설업(4.2%) 등이 뒤를 이었다.

전공별로 인문·어학계열 구직자는 유통·무역업(16.9%)이나 호텔·관광업(15.9%), 이·공학계열은 IT·정보통신업종(26.4%), 상경계열은 유통·무역업(18.0%)과 금융업(13.6%) 부문에 취업하기를 원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 인문·어학계열 구직자 70% “취업에 전공 도움 안 돼”
    • 입력 2013-04-02 10:53:20
    • 수정2013-04-02 15:45:39
    연합뉴스
인문·어학계열을 전공한 구직자 10명 중 7명은 자신의 전공이 취업에 도움이 되지 않는다고 답한 것으로 조사됐다.

취업포털 잡코리아는 지난달 4∼12일 구직자 3천409명을 설문 조사한 결과 인문·어학계열을 전공한 구직자의 70.3%는 전공이 취업에 도움 안 된다고 답했다고 2일 밝혔다.

법정·행정계열과 사회과학계열 전공자도 각각 63.8%와 59.3%가 전공이 도움이 안 된다고 말했다.

반면 상경계열(52.6%)과 이·공학계열(50.5) 전공자 과반수는 전공이 취업에 도움이 된다고 답해 대조를 이뤘다.

취업하고 싶은 업종으로 IT·정보통신업(17.0%)을 꼽은 구직자가 가장 많았고 유통·무역업(14.5%), 호텔·관광 등 서비스업(10.8%), 식음료·외식업(9.2%), 금융업(6.5%), 제조업(6.2%), 건설업(4.2%) 등이 뒤를 이었다.

전공별로 인문·어학계열 구직자는 유통·무역업(16.9%)이나 호텔·관광업(15.9%), 이·공학계열은 IT·정보통신업종(26.4%), 상경계열은 유통·무역업(18.0%)과 금융업(13.6%) 부문에 취업하기를 원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