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서울 동작구, 민원 사전심사청구제 확대
입력 2013.04.05 (06:17) 사회
서울 동작구가 각종 민원을 정식 제출하기 전 약식서류로 가능 여부를 먼저 심사하는 이른바 '사전심사청구제도'의 대상 민원을 이달부터 확대하기로 했습니다.

이번에 새로 지정된 대상 민원은 영화업 신고와 대부업 등록, 국제 결혼중개업 변경과 자동차관리사업 양도양수 합병 신고 등입니다.

동작구는 또 '원스톱 통합민원 창구'를 설치해 인허가 신고 등 여러 부서가 연관된 복합 민원을 한꺼번에 처리해주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 서울 동작구, 민원 사전심사청구제 확대
    • 입력 2013-04-05 06:17:13
    사회
서울 동작구가 각종 민원을 정식 제출하기 전 약식서류로 가능 여부를 먼저 심사하는 이른바 '사전심사청구제도'의 대상 민원을 이달부터 확대하기로 했습니다.

이번에 새로 지정된 대상 민원은 영화업 신고와 대부업 등록, 국제 결혼중개업 변경과 자동차관리사업 양도양수 합병 신고 등입니다.

동작구는 또 '원스톱 통합민원 창구'를 설치해 인허가 신고 등 여러 부서가 연관된 복합 민원을 한꺼번에 처리해주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