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OECD “역내 경제, 작년 4분기 0.1% 실질 위축”
입력 2013.04.05 (13:44) 국제
경제협력개발기구, OECD는 역내 34개국의 지난해 4분기 성장이 실질적으로 마이너스 0.1%를 기록했다고 밝혔습니다.

OECD는 역내 경제가 위축된 원인으로 기업의 재고 감축과 정부 지출 삭감을 지목했습니다.

전문가들은 유로존 경제를 이끌어온 독일도 성장이 거의 정체된 것으로 보인다며 유로존 위기의 뿌리가 깊다고 우려했습니다.

한편 갓 구제가 타결된 키프로스는 올해 성장이 예상보다 훨씬 저조한 마이너스 13%가 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고 정부 대변인이 밝혔습니다.
  • OECD “역내 경제, 작년 4분기 0.1% 실질 위축”
    • 입력 2013-04-05 13:44:53
    국제
경제협력개발기구, OECD는 역내 34개국의 지난해 4분기 성장이 실질적으로 마이너스 0.1%를 기록했다고 밝혔습니다.

OECD는 역내 경제가 위축된 원인으로 기업의 재고 감축과 정부 지출 삭감을 지목했습니다.

전문가들은 유로존 경제를 이끌어온 독일도 성장이 거의 정체된 것으로 보인다며 유로존 위기의 뿌리가 깊다고 우려했습니다.

한편 갓 구제가 타결된 키프로스는 올해 성장이 예상보다 훨씬 저조한 마이너스 13%가 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고 정부 대변인이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