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홍성흔, 주심에게 배치기(?)
입력 2013.04.05 (20:11) 수정 2013.04.05 (23:21) 포토뉴스
홍성흔 주심에게 배치기 ‘퇴장’

5일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LG와 두산 경기 5회초 2사 1,2루. 두산 홍성흔이 삼진을 당한 뒤 주심에게 항의하다 퇴장 당하고 있다.

손시헌 ‘나에게 무슨 일이?’
5일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LG와 두산 경기 3회말 1사 1루. 두산 유격수 손시헌이 LG 이진영의 타구를 잡으려다 중견수 이종욱과 충돌하고 나서 고통스러워 하고 있다.
왜 이러지?
5일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LG와 두산 경기 무사 1루. 두산 이종욱이 LG 2루수 손주인의 태그를 피해 도루에 성공하고 있다.
심판에게 항의하는 김진욱 감독
5일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LG와 두산 경기 2회말 1사 1,3루. 두산 김진욱 감독이 LG 현재윤의 안타를 틈타 2루로 달린 김용의 아웃을 주장하며 심판에게 항의하고 있다.
“아웃이예요”
5일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LG와 두산 경기 2회말 1사 1,3루. 두산 유격수 손시헌이 LG 현재윤의 안타를 틈타 2루로 달린 김용의에게 세이프가 선언되자 심판에게 항의하고 있다.
홈런 느낌
5일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LG와 두산 경기 1회초 1사 1루. 두산 김현수가 2점 홈런을 때려내고 있다.
봉중근 ‘승리 지켰다’
5일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LG와 두산 경기 9회초. LG 마무리 투수 봉중근이 두산 김현수를 땅볼로 아웃 시킨 뒤 승리를 자축하고 있다 20
  • 홍성흔, 주심에게 배치기(?)
    • 입력 2013-04-05 20:11:47
    • 수정2013-04-05 23:21:23
    포토뉴스

5일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LG와 두산 경기 5회초 2사 1,2루. 두산 홍성흔이 삼진을 당한 뒤 주심에게 항의하다 퇴장 당하고 있다.

5일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LG와 두산 경기 5회초 2사 1,2루. 두산 홍성흔이 삼진을 당한 뒤 주심에게 항의하다 퇴장 당하고 있다.

5일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LG와 두산 경기 5회초 2사 1,2루. 두산 홍성흔이 삼진을 당한 뒤 주심에게 항의하다 퇴장 당하고 있다.

5일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LG와 두산 경기 5회초 2사 1,2루. 두산 홍성흔이 삼진을 당한 뒤 주심에게 항의하다 퇴장 당하고 있다.

5일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LG와 두산 경기 5회초 2사 1,2루. 두산 홍성흔이 삼진을 당한 뒤 주심에게 항의하다 퇴장 당하고 있다.

5일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LG와 두산 경기 5회초 2사 1,2루. 두산 홍성흔이 삼진을 당한 뒤 주심에게 항의하다 퇴장 당하고 있다.

5일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LG와 두산 경기 5회초 2사 1,2루. 두산 홍성흔이 삼진을 당한 뒤 주심에게 항의하다 퇴장 당하고 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