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보조금 규제…삼성·LG 스마트폰 출고가 인하
입력 2013.04.06 (10:54) 수정 2013.04.06 (18:08) 경제
정부의 스마트폰 보조금 규제 강화를 계기로 삼성전자와 LG전자가 스마트폰 출고가를 낮췄습니다.

삼성전자는 최근 갤럭시 노트2의 출고가를 백8만9천 원에서 99만 원으로 갤럭시 S3는 89만 원에서 79만 원으로 각각 인하했습니다.

LG전자도 출고가가 백만원인 옵티머스G와 옵티머스뷰2를 15만 원에서 25만 원 정도 내렸습니다.

제조사들의 이런 출고가 인하는 정부의 보조금 규제 강화로 고가 제품 판매가 급감하고 있기 때문인 것으로 풀이됩니다.
  • 보조금 규제…삼성·LG 스마트폰 출고가 인하
    • 입력 2013-04-06 10:54:57
    • 수정2013-04-06 18:08:02
    경제
정부의 스마트폰 보조금 규제 강화를 계기로 삼성전자와 LG전자가 스마트폰 출고가를 낮췄습니다.

삼성전자는 최근 갤럭시 노트2의 출고가를 백8만9천 원에서 99만 원으로 갤럭시 S3는 89만 원에서 79만 원으로 각각 인하했습니다.

LG전자도 출고가가 백만원인 옵티머스G와 옵티머스뷰2를 15만 원에서 25만 원 정도 내렸습니다.

제조사들의 이런 출고가 인하는 정부의 보조금 규제 강화로 고가 제품 판매가 급감하고 있기 때문인 것으로 풀이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