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중고차 매매상이 고객정보로 대출사기
입력 2013.04.10 (10:25) 사회
경기 일산경찰서는 오늘 중고차 매매상으로 일하면서 입수한 고객 개인정보로 대출을 받아 가로챈 혐의로 34살 김모 씨를 구속했습니다.

김 씨는 지난 2008년부터 최근까지 서울, 경기 지역 중고차 매매단지에서 일하면서 고객 12명으로부터 받은 개인정보로 4억여 원의 대출을 받아 챙긴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김 씨는 또 고객 인감증명서 등을 가지고 스마트폰 21대를 할부로 개통해 빼돌린 혐의도 받고 있습니다.
  • 중고차 매매상이 고객정보로 대출사기
    • 입력 2013-04-10 10:25:09
    사회
경기 일산경찰서는 오늘 중고차 매매상으로 일하면서 입수한 고객 개인정보로 대출을 받아 가로챈 혐의로 34살 김모 씨를 구속했습니다.

김 씨는 지난 2008년부터 최근까지 서울, 경기 지역 중고차 매매단지에서 일하면서 고객 12명으로부터 받은 개인정보로 4억여 원의 대출을 받아 챙긴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김 씨는 또 고객 인감증명서 등을 가지고 스마트폰 21대를 할부로 개통해 빼돌린 혐의도 받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