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삼성디스플레이 “오히려 기술유출이 걱정”
입력 2013.04.10 (15:37) 수정 2013.04.10 (15:37) 경제
삼성디스플레이 김기남 사장은 경쟁업체의 유기발광다이오드, OLED 기술을 빼낸 의혹으로 수사를 받는 것과 관련해, 오히려 기술유출을 걱정해야할 상황이라고 반박했습니다.

삼성사장단회의에 참석한 김 사장은 의혹은 사실이 아니라면서 OLED 시장에서 점유율이 98%에 이른 삼성이 다른 기술을 쳐다볼 이유가 없으며, 삼성의 기술은 전혀 다르다고 말했습니다.

앞서 서울지방경찰청 국제범죄수사대는 삼성디스플레이가 경쟁업체의 OLED기술을 빼냈다는 의혹과 관련해 '삼성디스플레이' 사업장 3곳과 삼성 본사 등을 압수수색했습니다.
  • 삼성디스플레이 “오히려 기술유출이 걱정”
    • 입력 2013-04-10 15:37:03
    • 수정2013-04-10 15:37:34
    경제
삼성디스플레이 김기남 사장은 경쟁업체의 유기발광다이오드, OLED 기술을 빼낸 의혹으로 수사를 받는 것과 관련해, 오히려 기술유출을 걱정해야할 상황이라고 반박했습니다.

삼성사장단회의에 참석한 김 사장은 의혹은 사실이 아니라면서 OLED 시장에서 점유율이 98%에 이른 삼성이 다른 기술을 쳐다볼 이유가 없으며, 삼성의 기술은 전혀 다르다고 말했습니다.

앞서 서울지방경찰청 국제범죄수사대는 삼성디스플레이가 경쟁업체의 OLED기술을 빼냈다는 의혹과 관련해 '삼성디스플레이' 사업장 3곳과 삼성 본사 등을 압수수색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