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러시아, 실험용 동물 실은 과학위성 성공 발사
입력 2013.04.20 (00:11) 국제
러시아가 수십 마리의 다양한 동물을 태운 과학위성을 성공적으로 발사했다고 현지 우주 당국이 밝혔습니다.

이타르타스 통신 등 현지 언론은 러시아 연방우주청이 쥐와 도마뱀, 달팽이 등의 동물 수십 마리를 태운 과학위성 '비온-M'을 로켓 발사체 '소유스-2.1a'에 실어 카자흐스탄 바이코누르 우주기지에서 성공적으로 쏘아 올렸다고 전했습니다.

우주청은 위성이 발사 9분 뒤 정해진 궤도에 진입했으며 지구에서 약 5백 킬로미터 떨어진 우주 공간에 머물게 될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우주 공간으로 올라간 동물들은 쥐 등 설치류 53마리와 도마뱀 15마리, 달팽이 20마리와 어류, 박테리아 등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 러시아, 실험용 동물 실은 과학위성 성공 발사
    • 입력 2013-04-20 00:11:45
    국제
러시아가 수십 마리의 다양한 동물을 태운 과학위성을 성공적으로 발사했다고 현지 우주 당국이 밝혔습니다.

이타르타스 통신 등 현지 언론은 러시아 연방우주청이 쥐와 도마뱀, 달팽이 등의 동물 수십 마리를 태운 과학위성 '비온-M'을 로켓 발사체 '소유스-2.1a'에 실어 카자흐스탄 바이코누르 우주기지에서 성공적으로 쏘아 올렸다고 전했습니다.

우주청은 위성이 발사 9분 뒤 정해진 궤도에 진입했으며 지구에서 약 5백 킬로미터 떨어진 우주 공간에 머물게 될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우주 공간으로 올라간 동물들은 쥐 등 설치류 53마리와 도마뱀 15마리, 달팽이 20마리와 어류, 박테리아 등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