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1분기 경제성장률 전기 대비 0.9%
입력 2013.04.25 (08:06) 수정 2013.04.25 (11:22) 경제
올 1분기 실질 국내총생산, GDP가 전기보다 0.9% 성장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한국은행은 올해 1분기 실질 국내총생산 속보에서 GDP 성장률이 지난해 4분기보다 0.9%, 지난해 1분기보다는 1.5%를 보였다고 밝혔습니다.

전기대비 성장률이 8분기 연속 0%대를 기록했지만 성장률 0.9%는 2011년 1분기의 1.3% 이후 가장 높은 수치입니다.

민간소비는 내구재와 준내구재 등이 줄어 전기보다 0.3% 감소했지만 건설투자가 2.5%, 설비투자가 3%, 수출이 3.2% 늘었다고 설명했습니다.

생산활동으로 보면 농림어업은 4.5% 감소했지만 제조업과 건설업이 각각 1.4%와 3.7% 증가했습니다.

전년 동기와 비교했을 경우 성장률 1.5%는 지난해 4분기와 같습니다.

설비투자는 11.5% 감소했습니다.

한은은 이에 대해 앞으로도 건설은 어느 정도 유지가 되겠지만 투자가 여전히 기대에 못 미치고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실질 국내 총소득은 교역조건이 개선되면서 지난해 4분기보다 1% 증가했습니다.
  • 1분기 경제성장률 전기 대비 0.9%
    • 입력 2013-04-25 08:06:17
    • 수정2013-04-25 11:22:42
    경제
올 1분기 실질 국내총생산, GDP가 전기보다 0.9% 성장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한국은행은 올해 1분기 실질 국내총생산 속보에서 GDP 성장률이 지난해 4분기보다 0.9%, 지난해 1분기보다는 1.5%를 보였다고 밝혔습니다.

전기대비 성장률이 8분기 연속 0%대를 기록했지만 성장률 0.9%는 2011년 1분기의 1.3% 이후 가장 높은 수치입니다.

민간소비는 내구재와 준내구재 등이 줄어 전기보다 0.3% 감소했지만 건설투자가 2.5%, 설비투자가 3%, 수출이 3.2% 늘었다고 설명했습니다.

생산활동으로 보면 농림어업은 4.5% 감소했지만 제조업과 건설업이 각각 1.4%와 3.7% 증가했습니다.

전년 동기와 비교했을 경우 성장률 1.5%는 지난해 4분기와 같습니다.

설비투자는 11.5% 감소했습니다.

한은은 이에 대해 앞으로도 건설은 어느 정도 유지가 되겠지만 투자가 여전히 기대에 못 미치고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실질 국내 총소득은 교역조건이 개선되면서 지난해 4분기보다 1% 증가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