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박 대통령 “경제 방치시 하반기 더 어려운 국면 가능성”
입력 2013.04.25 (14:12) 수정 2013.04.25 (16:21) 정치
박근혜 대통령은 경제 상황을 방치할 경우 하반기 경제는 더 어려운 국면으로 빠져들 가능성이 높다며 추가경정예산안의 원안 통과를 요청했습니다.

박 대통령은 오늘 정홍원 국무총리가 국회 본회의에서 대독한 첫 시정연설에서 악화된 경제 여건으로 세입도 당초보다 크게 감소할 것으로 전망된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박 대통령은 총 17조3천억원 규모의 민생안정과 경제회복을 위한 추경안을 마련하게 됐다며 우선적으로 일자리 확충과 민생안정을 위해 3조원을 지원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박 대통령은 또 경찰관, 사회복지 전담공무원 등 공공부문 채용을 확대하고 사회서비스 분야 일자리를 창출하며, 취약계층 일자리 지원사업도 확대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아울러 서민생활 안정을 위해 전세자금 융자지원과 전세임대주택 공급을 확대하고, 소상공인에 대한 정책자금 지원도 늘리겠다고 강조했습니다.
  • 박 대통령 “경제 방치시 하반기 더 어려운 국면 가능성”
    • 입력 2013-04-25 14:12:34
    • 수정2013-04-25 16:21:09
    정치
박근혜 대통령은 경제 상황을 방치할 경우 하반기 경제는 더 어려운 국면으로 빠져들 가능성이 높다며 추가경정예산안의 원안 통과를 요청했습니다.

박 대통령은 오늘 정홍원 국무총리가 국회 본회의에서 대독한 첫 시정연설에서 악화된 경제 여건으로 세입도 당초보다 크게 감소할 것으로 전망된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박 대통령은 총 17조3천억원 규모의 민생안정과 경제회복을 위한 추경안을 마련하게 됐다며 우선적으로 일자리 확충과 민생안정을 위해 3조원을 지원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박 대통령은 또 경찰관, 사회복지 전담공무원 등 공공부문 채용을 확대하고 사회서비스 분야 일자리를 창출하며, 취약계층 일자리 지원사업도 확대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아울러 서민생활 안정을 위해 전세자금 융자지원과 전세임대주택 공급을 확대하고, 소상공인에 대한 정책자금 지원도 늘리겠다고 강조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