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건설업체 지난해 순이익 ‘반토막’…안정성은 개선
입력 2013.04.25 (14:51) 경제
경기침체 여파로 건설업체들의 순이익이 1년 전의 절반 수준으로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대한건설협회는 지난해 종합건설사 만여 개사의 순이익은 1조 5천억 원으로 2011년 3조 7천억 원보다 2조 2천억 원 감소했다고 밝혔습니다.

또 매출액 순이익률은 0.5%로 1년 전 1.4%보다 0.9%포인트 낮아졌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나, 해외부문 매출 증가로 인해 건설매출액은 7% 상승했고, 부채비율은 143.7%로 1년 전보다 3.4% 포인트 개선돼 안정성은 개선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 건설업체 지난해 순이익 ‘반토막’…안정성은 개선
    • 입력 2013-04-25 14:51:48
    경제
경기침체 여파로 건설업체들의 순이익이 1년 전의 절반 수준으로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대한건설협회는 지난해 종합건설사 만여 개사의 순이익은 1조 5천억 원으로 2011년 3조 7천억 원보다 2조 2천억 원 감소했다고 밝혔습니다.

또 매출액 순이익률은 0.5%로 1년 전 1.4%보다 0.9%포인트 낮아졌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나, 해외부문 매출 증가로 인해 건설매출액은 7% 상승했고, 부채비율은 143.7%로 1년 전보다 3.4% 포인트 개선돼 안정성은 개선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