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공정위원장 “대기업 수직계열화 부작용 검토 필요”
입력 2013.04.25 (19:07) 수정 2013.04.25 (20:32) 경제
노대래 공정거래위원장이 대기업의 수직 계열화 문제가 어떤 부정적인 영향을 미치는지 검토할 필요가 있다고 밝혔습니다.

노 위원장은 오늘 인천의 한 중소기업을 방문한 자리에서 수직계열화는 효율성 측면 등 장점도 있지만 새로운 기술 개발 등 발전 가능성을 차단할 수 있다며 수직계열화의 원인과 문제점이 무엇인지 연구용역 등을 검토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습니다.

노 위원장은 이어 부평공단 13개 중소 부품업체 대표들과 간담회를 열고 업체들의 애로사항을 들었습니다.
  • 공정위원장 “대기업 수직계열화 부작용 검토 필요”
    • 입력 2013-04-25 19:07:15
    • 수정2013-04-25 20:32:06
    경제
노대래 공정거래위원장이 대기업의 수직 계열화 문제가 어떤 부정적인 영향을 미치는지 검토할 필요가 있다고 밝혔습니다.

노 위원장은 오늘 인천의 한 중소기업을 방문한 자리에서 수직계열화는 효율성 측면 등 장점도 있지만 새로운 기술 개발 등 발전 가능성을 차단할 수 있다며 수직계열화의 원인과 문제점이 무엇인지 연구용역 등을 검토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습니다.

노 위원장은 이어 부평공단 13개 중소 부품업체 대표들과 간담회를 열고 업체들의 애로사항을 들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