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NBA 정규리그 MVP에 르브론 제임스”
입력 2013.05.05 (07:59) 수정 2013.05.05 (07:59) 연합뉴스
'킹' 르브론 제임스(29·마이애미)가 미국프로농구(NBA) 2012-2013시즌 정규리그 최우수선수(MVP)에 선정됐다고 미국 스포츠 전문채널 ESPN이 5일(한국시간) 보도했다.

NBA의 공식 발표는 아직 나오지 않은 가운데 ESPN과 AP통신 등 주요 외신들이 일제히 "MVP는 제임스"라고 미리 전했다.

제임스는 2009년과 2010년, 2012년 등 세 차례 MVP에 선정된 바 있어 올해도 MVP를 받으면 개인 통산 네 번째 수상이 된다. 또 최근 5년 사이에 4번이나 MVP를 휩쓸어 그의 별명 '킹'다운 면모를 보이는 셈이다.

지금까지 NBA 정규리그 MVP에 네 번 이상 선정된 선수는 카림 압둘 자바(6회), 마이클 조던, 빌 러셀(이상 5회), 윌트 체임벌린(4회) 등 'NBA의 전설'로 일컬어지는 네 명뿐이다.

AP통신은 "제임스가 만장일치 MVP인지 확인되지 않았다"며 "만일 1위 표를 제임스가 휩쓸었다면 이는 NBA 사상 최초"라고 설명했다.

MVP는 기자단 120여 명의 투표로 정해진다.

제임스는 이번 시즌 평균 26.8점을 넣고 8리바운드, 7.3어시스트를 기록해 마이애미가 66승16패를 기록하는데 앞장섰다.
  • “NBA 정규리그 MVP에 르브론 제임스”
    • 입력 2013-05-05 07:59:05
    • 수정2013-05-05 07:59:35
    연합뉴스
'킹' 르브론 제임스(29·마이애미)가 미국프로농구(NBA) 2012-2013시즌 정규리그 최우수선수(MVP)에 선정됐다고 미국 스포츠 전문채널 ESPN이 5일(한국시간) 보도했다.

NBA의 공식 발표는 아직 나오지 않은 가운데 ESPN과 AP통신 등 주요 외신들이 일제히 "MVP는 제임스"라고 미리 전했다.

제임스는 2009년과 2010년, 2012년 등 세 차례 MVP에 선정된 바 있어 올해도 MVP를 받으면 개인 통산 네 번째 수상이 된다. 또 최근 5년 사이에 4번이나 MVP를 휩쓸어 그의 별명 '킹'다운 면모를 보이는 셈이다.

지금까지 NBA 정규리그 MVP에 네 번 이상 선정된 선수는 카림 압둘 자바(6회), 마이클 조던, 빌 러셀(이상 5회), 윌트 체임벌린(4회) 등 'NBA의 전설'로 일컬어지는 네 명뿐이다.

AP통신은 "제임스가 만장일치 MVP인지 확인되지 않았다"며 "만일 1위 표를 제임스가 휩쓸었다면 이는 NBA 사상 최초"라고 설명했다.

MVP는 기자단 120여 명의 투표로 정해진다.

제임스는 이번 시즌 평균 26.8점을 넣고 8리바운드, 7.3어시스트를 기록해 마이애미가 66승16패를 기록하는데 앞장섰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