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박 대통령 “꿈과 끼 펼칠 대한민국 만들 것”
입력 2013.05.05 (21:03) 수정 2013.05.05 (22:52)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오늘 청와대도 어린이 손님들을 초청해 잔치를 열었습니다.

박근혜 대통령은 열심히 노력하면 반드시, 꿈을 이룰 수 있는 나라를 만들겠다고 약속했습니다.

김현경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어린이날을 맞아 청와대 안마당도 활짝 열렸습니다.

오늘의 손님은 청와대를 찾아 대통령을 꼭 만나보고 싶어했던 어린이 250여명입니다.

<녹취> "여기 와보니까 어떤가요 어린이 여러분이(좋아요~) 머릿속에 생각했던 것하고 비슷한가요?(네~)"

대통령은 어릴 적 꿈과 공과대학 진학 동기 등을 소개하며 어린이들이 꿈을 펼칠 수 있는 나라를 만들겠다고 약속했습니다.

<녹취> "저는 우리 어린이 여러분이 마음 속으로 어떤 꿈을 꾸든지 열심히 노력하면 그 꿈을 꼭 이룰 수 있는 그런 나라를 만들고 싶습니다."

어린이들은 대통령을 그린 그림을 선물하고 편지를 모아 전달했습니다.

<녹취>어린이: "제가 대통령님 초상화 그린거요. (마음에 드십니까? ) 네. 웃는 표정도 좋고"

박 대통령은 어린이들과 함께 "꿈을 이루자"고 외치며 미래의 소망이 담긴 풍선을 창공으로 날려보냈습니다.

박 대통령은 또 직접 손으로 쓴 어린이날 축하글을 SNS 서비스인 청와대 스토리에 올렸습니다.

어린이들이 꿈과 끼를 마음껏 펼칠 수 있는 신나고 안전한 나라를 만들겠다고 굳게 약속했습니다.

KBS 뉴스 김현경 입니다.
  • 박 대통령 “꿈과 끼 펼칠 대한민국 만들 것”
    • 입력 2013-05-05 21:05:16
    • 수정2013-05-05 22:52:32
    뉴스 9
<앵커 멘트>

오늘 청와대도 어린이 손님들을 초청해 잔치를 열었습니다.

박근혜 대통령은 열심히 노력하면 반드시, 꿈을 이룰 수 있는 나라를 만들겠다고 약속했습니다.

김현경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어린이날을 맞아 청와대 안마당도 활짝 열렸습니다.

오늘의 손님은 청와대를 찾아 대통령을 꼭 만나보고 싶어했던 어린이 250여명입니다.

<녹취> "여기 와보니까 어떤가요 어린이 여러분이(좋아요~) 머릿속에 생각했던 것하고 비슷한가요?(네~)"

대통령은 어릴 적 꿈과 공과대학 진학 동기 등을 소개하며 어린이들이 꿈을 펼칠 수 있는 나라를 만들겠다고 약속했습니다.

<녹취> "저는 우리 어린이 여러분이 마음 속으로 어떤 꿈을 꾸든지 열심히 노력하면 그 꿈을 꼭 이룰 수 있는 그런 나라를 만들고 싶습니다."

어린이들은 대통령을 그린 그림을 선물하고 편지를 모아 전달했습니다.

<녹취>어린이: "제가 대통령님 초상화 그린거요. (마음에 드십니까? ) 네. 웃는 표정도 좋고"

박 대통령은 어린이들과 함께 "꿈을 이루자"고 외치며 미래의 소망이 담긴 풍선을 창공으로 날려보냈습니다.

박 대통령은 또 직접 손으로 쓴 어린이날 축하글을 SNS 서비스인 청와대 스토리에 올렸습니다.

어린이들이 꿈과 끼를 마음껏 펼칠 수 있는 신나고 안전한 나라를 만들겠다고 굳게 약속했습니다.

KBS 뉴스 김현경 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