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배우 한혜진-축구대표 기성용 7월 결혼
입력 2013.05.10 (14:41) 연합뉴스
배우 한혜진(32)과 축구 국가대표팀 미드필더 기성용(24·스완지시티)이 7월 결혼식을 올린다.

한혜진의 소속사 나무엑터스는 10일 "한혜진과 기성용이 서로의 일정을 고려해 올해 여름 결혼을 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어 "열애를 인정한 지 3개월 만에 발표하는 결혼이라 조심스러운 것이 사실이지만 서로에 대한 확고한 믿음으로 순탄하게 진행됐다"며 "아직 장소나 축가, 주례, 신혼여행지 등은 결정되지 않았다"고 덧붙였다.

결혼 이후 한혜진은 영화 촬영에 집중하며, 기성용은 영국으로 돌아가 시즌에 임한다. 한혜진이 배우 활동을 지속할 계획인 만큼 SBS '힐링캠프' MC 활동과 신혼여행 등은 일정을 고려해 신중하게 결정할 것이라고 소속사는 전했다.

현재 한혜진은 영화 '남자가 사랑할 때'(가제) 첫 촬영을 앞두고 있다. 기성용은 영국에서 시즌 일정을 진행 중이다.

소속사 관계자는 "결혼이 아주 최근 결정됐다"며 "두 사람의 사랑과 깊은 신뢰가 바탕이 된 결혼인 만큼 따뜻한 축하를 보내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 배우 한혜진-축구대표 기성용 7월 결혼
    • 입력 2013-05-10 14:41:29
    연합뉴스
배우 한혜진(32)과 축구 국가대표팀 미드필더 기성용(24·스완지시티)이 7월 결혼식을 올린다.

한혜진의 소속사 나무엑터스는 10일 "한혜진과 기성용이 서로의 일정을 고려해 올해 여름 결혼을 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어 "열애를 인정한 지 3개월 만에 발표하는 결혼이라 조심스러운 것이 사실이지만 서로에 대한 확고한 믿음으로 순탄하게 진행됐다"며 "아직 장소나 축가, 주례, 신혼여행지 등은 결정되지 않았다"고 덧붙였다.

결혼 이후 한혜진은 영화 촬영에 집중하며, 기성용은 영국으로 돌아가 시즌에 임한다. 한혜진이 배우 활동을 지속할 계획인 만큼 SBS '힐링캠프' MC 활동과 신혼여행 등은 일정을 고려해 신중하게 결정할 것이라고 소속사는 전했다.

현재 한혜진은 영화 '남자가 사랑할 때'(가제) 첫 촬영을 앞두고 있다. 기성용은 영국에서 시즌 일정을 진행 중이다.

소속사 관계자는 "결혼이 아주 최근 결정됐다"며 "두 사람의 사랑과 깊은 신뢰가 바탕이 된 결혼인 만큼 따뜻한 축하를 보내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