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윤창중 ‘성추행 의혹’ 파문
美 경찰 “윤창중 사건, 현재 경범죄로 수사”
입력 2013.05.15 (07:01) 수정 2013.05.15 (17:01) 국제
윤창중 전 청와대 대변인의 '성추행 의혹'을 수사 중인 미국 워싱턴DC 경찰 당국은 현지시간으로 14일, 이번 사건의 수사 방향이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고 밝혔습니다.

특히 '중범죄' 수준으로 수사될 것이라는 일부 관측과 주장에 대해, 현재로선 '경범죄' 혐의로 수사가 진행 중이라고 확인했습니다.

폴 멧캐프 워싱턴DC 메트로폴리탄 경찰 대변인은 이날 언론과의 통화에서 "이번 사건에 대한 수사는 현재 진행 중"이라면서 "수사가 어떤 방향으로 진행될지는 알 수 없다"고 말했습니다.

멧캐프 대변인은 특히 이번 사건에 대해 중범죄 수준으로 수사하고 있다는 일부 언론 보도에 대해 "그런 말을 한 적이 없다"면서 "그 보도는 잘못된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그리고 "한국 정부가 신속한 수사를 요청했느냐"고 묻자 "그에 관해 들은 바 없다"고 답했습니다.

이밖에 수사 일정과 예상 소요기간은 현재로선 예측 불가능하다고 밝혔습니다.

한편 윤 전 대변인의 성추행 의혹이 처음으로 제기된 미주 한인 여성의 온라인커뮤니티 '미시USA' 등 인터넷에는, 윤 전 대변인을 성폭행 등 중범죄로 수사해야 한다는 네티즌들의 주장이 잇따르고 있습니다.
  • 美 경찰 “윤창중 사건, 현재 경범죄로 수사”
    • 입력 2013-05-15 07:01:24
    • 수정2013-05-15 17:01:42
    국제
윤창중 전 청와대 대변인의 '성추행 의혹'을 수사 중인 미국 워싱턴DC 경찰 당국은 현지시간으로 14일, 이번 사건의 수사 방향이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고 밝혔습니다.

특히 '중범죄' 수준으로 수사될 것이라는 일부 관측과 주장에 대해, 현재로선 '경범죄' 혐의로 수사가 진행 중이라고 확인했습니다.

폴 멧캐프 워싱턴DC 메트로폴리탄 경찰 대변인은 이날 언론과의 통화에서 "이번 사건에 대한 수사는 현재 진행 중"이라면서 "수사가 어떤 방향으로 진행될지는 알 수 없다"고 말했습니다.

멧캐프 대변인은 특히 이번 사건에 대해 중범죄 수준으로 수사하고 있다는 일부 언론 보도에 대해 "그런 말을 한 적이 없다"면서 "그 보도는 잘못된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그리고 "한국 정부가 신속한 수사를 요청했느냐"고 묻자 "그에 관해 들은 바 없다"고 답했습니다.

이밖에 수사 일정과 예상 소요기간은 현재로선 예측 불가능하다고 밝혔습니다.

한편 윤 전 대변인의 성추행 의혹이 처음으로 제기된 미주 한인 여성의 온라인커뮤니티 '미시USA' 등 인터넷에는, 윤 전 대변인을 성폭행 등 중범죄로 수사해야 한다는 네티즌들의 주장이 잇따르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