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윈난 성 바닷가재 낚시 성행
입력 2013.05.15 (09:47) 수정 2013.05.15 (10:01) 930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윈난성 연못에 바닷가재가 등장해 생태계를 위협하고 있습니다.

이 때문에 연못에서는 바닷가재를 잡기 위한 낚시가 성행하고 있습니다.

<리포트>

윈난성 쿤밍의 한 연못,

이른 아침부터 아이들을 데리고 연못에서의 바닷가재 낚시가 한창입니다.

전문적인 낚싯대는 필요 없습니다.

줄에 고기를 매달아 물에 담그면 바로 입질을 합니다.

<인터뷰> 주민 : "바닷가재를 잡아서 시장에 파는 사람도 있어요, 잡지 않으면 연못에서 번식해 골치죠."

바닷가재는 번식이 빠르기 때문에 순식간에 생태계를 교란시킬 수 있습니다.

바닷가재 한 마리당 한해 평균 3백 마리까지 낳을 수 있습니다.

번식력이 놀라울 정도여서 가만히 놔두었다가는 수천 마리까지도 번식 가능해 위협적입니다.

바닷가재는 지난 2000년부터 윈난성 연못에서 출몰하기 시작했습니다.

수질이 악화되는 것을 막기 위해 연못에 약을 살포할 수 없다보니 윈난성에는 바닷가재 낚시가 성행하고 있습니다.
  • 윈난 성 바닷가재 낚시 성행
    • 입력 2013-05-15 09:50:32
    • 수정2013-05-15 10:01:26
    930뉴스
<앵커 멘트>

윈난성 연못에 바닷가재가 등장해 생태계를 위협하고 있습니다.

이 때문에 연못에서는 바닷가재를 잡기 위한 낚시가 성행하고 있습니다.

<리포트>

윈난성 쿤밍의 한 연못,

이른 아침부터 아이들을 데리고 연못에서의 바닷가재 낚시가 한창입니다.

전문적인 낚싯대는 필요 없습니다.

줄에 고기를 매달아 물에 담그면 바로 입질을 합니다.

<인터뷰> 주민 : "바닷가재를 잡아서 시장에 파는 사람도 있어요, 잡지 않으면 연못에서 번식해 골치죠."

바닷가재는 번식이 빠르기 때문에 순식간에 생태계를 교란시킬 수 있습니다.

바닷가재 한 마리당 한해 평균 3백 마리까지 낳을 수 있습니다.

번식력이 놀라울 정도여서 가만히 놔두었다가는 수천 마리까지도 번식 가능해 위협적입니다.

바닷가재는 지난 2000년부터 윈난성 연못에서 출몰하기 시작했습니다.

수질이 악화되는 것을 막기 위해 연못에 약을 살포할 수 없다보니 윈난성에는 바닷가재 낚시가 성행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