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조직폭력배 행세 술값 안 낸 2명 검거
입력 2013.05.15 (10:35) 수정 2013.05.15 (16:53) 사회
서울 성북경찰서는 조직폭력배 행세를 하며 유흥주점 종업원을 때리고 술값을 안 낸 혐의로 33살 최모 씨를 구속하고 33살 김모 씨를 불구속 입건했습니다.

최씨 등은 지난 2010년 10월부터 지난 3월까지 서울 동선동 일대 유흥주점을 돌며 조직폭력배 행세를 하고, 종업원을 폭행하고 협박해 천 5백만 원 상당의 술 값을 내지 않은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 조직폭력배 행세 술값 안 낸 2명 검거
    • 입력 2013-05-15 10:35:04
    • 수정2013-05-15 16:53:43
    사회
서울 성북경찰서는 조직폭력배 행세를 하며 유흥주점 종업원을 때리고 술값을 안 낸 혐의로 33살 최모 씨를 구속하고 33살 김모 씨를 불구속 입건했습니다.

최씨 등은 지난 2010년 10월부터 지난 3월까지 서울 동선동 일대 유흥주점을 돌며 조직폭력배 행세를 하고, 종업원을 폭행하고 협박해 천 5백만 원 상당의 술 값을 내지 않은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