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천 고교생 20여 명 수학여행 후 식중독 증세
입력 2013.05.15 (11:06) 수정 2013.05.15 (16:52) 사회
경기도 이천의 한 고등학교에서 수학여행을 다녀온 학생 20여 명이 집단 식중독 증세를 보여 보건 당국이 역학조사를 벌이고 있습니다.

해당 고등학교 측은 지난 8일부터 2박3일 동안 전남 지역으로 수학여행을 떠난 2학년 모 학급 학생 37명 가운데 29명이 설사 등 식중독 증세를 보였고, 이들 가운데 17명은 입원했다고 밝혔습니다.

보건 당국은 수학여행 중에 학생들이 먹은 육회비빔밥 등에 문제가 있었는지 여부를 정밀 조사하고 있습니다.
  • 이천 고교생 20여 명 수학여행 후 식중독 증세
    • 입력 2013-05-15 11:06:37
    • 수정2013-05-15 16:52:34
    사회
경기도 이천의 한 고등학교에서 수학여행을 다녀온 학생 20여 명이 집단 식중독 증세를 보여 보건 당국이 역학조사를 벌이고 있습니다.

해당 고등학교 측은 지난 8일부터 2박3일 동안 전남 지역으로 수학여행을 떠난 2학년 모 학급 학생 37명 가운데 29명이 설사 등 식중독 증세를 보였고, 이들 가운데 17명은 입원했다고 밝혔습니다.

보건 당국은 수학여행 중에 학생들이 먹은 육회비빔밥 등에 문제가 있었는지 여부를 정밀 조사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