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팍스콘 중국 공장서 한달새 3명 자살
입력 2013.05.15 (12:02) 수정 2013.05.15 (16:59) 국제
열악한 노동환경이 문제가 됐던 팍스콘 중국공장에서 근로자 연쇄 자살사건이 발생해 파장이 일고 있습니다.

팍스콘은 어제 오전 허난성 정저우공장에서 근무하는 30살 가량의 남성 근로자 1명이 기숙사 건물에서 뛰어내려 숨졌다고 밝혔습니다.

이 공장에선 지난달 24일과 27일에도 남녀 근로자 각각 1명이 투신자살했습니다.

이와 관련해, 팍스콘이 애플에 납품한 아이폰 제품이 잇따라 불량 판정을 받아 거액의 손실을 보게 되자 지난달 초부터 근무자들에 대한 통제를 강화한 게 배경이 아니냐는 관측이 나오고 있습니다.
  • 팍스콘 중국 공장서 한달새 3명 자살
    • 입력 2013-05-15 12:02:05
    • 수정2013-05-15 16:59:54
    국제
열악한 노동환경이 문제가 됐던 팍스콘 중국공장에서 근로자 연쇄 자살사건이 발생해 파장이 일고 있습니다.

팍스콘은 어제 오전 허난성 정저우공장에서 근무하는 30살 가량의 남성 근로자 1명이 기숙사 건물에서 뛰어내려 숨졌다고 밝혔습니다.

이 공장에선 지난달 24일과 27일에도 남녀 근로자 각각 1명이 투신자살했습니다.

이와 관련해, 팍스콘이 애플에 납품한 아이폰 제품이 잇따라 불량 판정을 받아 거액의 손실을 보게 되자 지난달 초부터 근무자들에 대한 통제를 강화한 게 배경이 아니냐는 관측이 나오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