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환경단체 반발로 핵연료 처리 설명회 무산
입력 2013.05.15 (16:11) 사회
정부가 사용 후 핵연료 처리의 공론화를 위해 전남 영광에서 열려던 지역 설명회가 환경단체의 반발로 무산됐습니다.

산업통상자원부는 오늘 오전 영광군청에서 사용 후 핵연료 처리방안을 논의하는 공론화 위원회를 구성하기 위해 지역 설명회를 열 예정이었지만, 환경단체들의 회의장 점거로 무산됐습니다.

환경단체들은 사용 후 핵연료 공론화에 앞서 핵 발전소 신설과 증설을 중단할 것을 정부에 요구했습니다.
  • 환경단체 반발로 핵연료 처리 설명회 무산
    • 입력 2013-05-15 16:11:05
    사회
정부가 사용 후 핵연료 처리의 공론화를 위해 전남 영광에서 열려던 지역 설명회가 환경단체의 반발로 무산됐습니다.

산업통상자원부는 오늘 오전 영광군청에서 사용 후 핵연료 처리방안을 논의하는 공론화 위원회를 구성하기 위해 지역 설명회를 열 예정이었지만, 환경단체들의 회의장 점거로 무산됐습니다.

환경단체들은 사용 후 핵연료 공론화에 앞서 핵 발전소 신설과 증설을 중단할 것을 정부에 요구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