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개인정보 4천 건 빼낸 일당 적발
입력 2013.05.15 (17:15) 수정 2013.05.15 (18:56) 사회
경남 김해중부경찰서는 개인 정보 4천여 건을 심부름센터에 제공하고 3억 원을 챙긴 혐의로 44살 김모 씨 등 4명을 구속했다고 밝혔습니다.

경찰은 또 김씨 등에게 고객 개인 정보를 제공한 KT 직원 50살 이모 씨 등 7명을 불구속 입건했습니다.

경찰 조사 결과 김씨 등은 홈쇼핑과 택배회사로부터 개인 정보를 알아내고 이를 KT로부터 빼낸 개인 정보와 조합한 뒤 심부름센터에 제공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 개인정보 4천 건 빼낸 일당 적발
    • 입력 2013-05-15 17:15:51
    • 수정2013-05-15 18:56:35
    사회
경남 김해중부경찰서는 개인 정보 4천여 건을 심부름센터에 제공하고 3억 원을 챙긴 혐의로 44살 김모 씨 등 4명을 구속했다고 밝혔습니다.

경찰은 또 김씨 등에게 고객 개인 정보를 제공한 KT 직원 50살 이모 씨 등 7명을 불구속 입건했습니다.

경찰 조사 결과 김씨 등은 홈쇼핑과 택배회사로부터 개인 정보를 알아내고 이를 KT로부터 빼낸 개인 정보와 조합한 뒤 심부름센터에 제공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