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한인단체 “윤창중 사건, 조용하고 신속히 해결돼야”
입력 2013.05.16 (06:15) 수정 2013.05.16 (08:01) 국제
재미 한인단체들이 윤창중 전 청와대 대변인의 '성추행 의혹' 사건이 조용한 가운데 최대한 신속하게 해결되기 바란다는 성명을 발표했습니다.

재미한국계시민연맹과 한미공공정책위원회는 공동 성명에서 우선 "고위 공직자가 비윤리적이고 파렴치한 행동을 한 것에 대해 심히 유감스럽게 생각한다"며 "특히 피해자가 미국시민이란 점에서 더욱 염려스럽다"고 지적했습니다.

성명은 이어 "윤창중은 미국 경찰의 수사에 적극 협조해 이른 시간 내에 사건이 해결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라"고 촉구했습니다.
  • 한인단체 “윤창중 사건, 조용하고 신속히 해결돼야”
    • 입력 2013-05-16 06:15:51
    • 수정2013-05-16 08:01:16
    국제
재미 한인단체들이 윤창중 전 청와대 대변인의 '성추행 의혹' 사건이 조용한 가운데 최대한 신속하게 해결되기 바란다는 성명을 발표했습니다.

재미한국계시민연맹과 한미공공정책위원회는 공동 성명에서 우선 "고위 공직자가 비윤리적이고 파렴치한 행동을 한 것에 대해 심히 유감스럽게 생각한다"며 "특히 피해자가 미국시민이란 점에서 더욱 염려스럽다"고 지적했습니다.

성명은 이어 "윤창중은 미국 경찰의 수사에 적극 협조해 이른 시간 내에 사건이 해결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라"고 촉구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