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라크 전역서 연쇄 폭탄테러…최소 20명 사망
입력 2013.05.16 (06:19) 수정 2013.05.16 (11:03) 국제
이라크 전역에서 폭탄테러가 잇따라 적어도 20명이 다쳤습니다.

현지 시간으로 어제 이라크 수도 바그다드에서 시아파 거주지 카디미야와 사드르 등 곳곳에서 차량 폭탄이 터져 적어도 10명이 숨지고 45명이 다쳤습니다.

북부 키르쿠크 인근에서도 차량 폭탄 테러가 일어나 8명이 숨지고 8명이 다쳤으며, 타르미야에선 오토바이를 이용한 폭탄 공격으로 경찰관 1명이 숨지고 4명이 다치는 등 전역에서 폭탄 테러가 잇따랐습니다.

이라크에서는 계속되는 폭력 사태로 올해 들어서도 매달 200명 이상이 희생됐습니다.
  • 이라크 전역서 연쇄 폭탄테러…최소 20명 사망
    • 입력 2013-05-16 06:19:18
    • 수정2013-05-16 11:03:22
    국제
이라크 전역에서 폭탄테러가 잇따라 적어도 20명이 다쳤습니다.

현지 시간으로 어제 이라크 수도 바그다드에서 시아파 거주지 카디미야와 사드르 등 곳곳에서 차량 폭탄이 터져 적어도 10명이 숨지고 45명이 다쳤습니다.

북부 키르쿠크 인근에서도 차량 폭탄 테러가 일어나 8명이 숨지고 8명이 다쳤으며, 타르미야에선 오토바이를 이용한 폭탄 공격으로 경찰관 1명이 숨지고 4명이 다치는 등 전역에서 폭탄 테러가 잇따랐습니다.

이라크에서는 계속되는 폭력 사태로 올해 들어서도 매달 200명 이상이 희생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