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무패신화’ 메이웨더, 美 스포츠스타 소득 1위
입력 2013.05.16 (08:18) 연합뉴스
44전 44승 무패로 복싱 역사를 매 경기 다시 쓰는 '천재 복서' 플로이드 메이웨더 주니어(36)가 최근 1년간 미국 스포츠 스타 가운데 가장 많은 돈을 벌어들인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 스포츠전문지 스포츠일러스트레이티드(SI)는 16일(한국시간) '미국 스포츠스타 수입 랭킹 50'을 발표했다.

웰터급 세계챔피언인 메이웨더는 올해 단 2경기 만으로 9천만 달러(약 1천억원)를 벌어 다른 쟁쟁한 선수들을 제치고 1위를 차지했다.

그는 이달 초 열린 로버트 게레로와의 타이틀전에서 4천500만 달러를 벌어들였고, 오는 9월 예정된 사울 알바레즈와의 대결로도 비슷한 액수를 받은 것으로 보인다.

메이웨더는 지난해 타이거 우즈를 제치고 랭킹 1위에 오른 뒤 2년 연속으로 최고 고소득자 자리를 지켰다.

미극프로농구(NBA)에서 뛰는 르브론 제임스가 5천650만 달러(약 630억원)를 벌어 2위에 올랐으며 미식축구 선수 드루 브리스, NBA의 코비 브라이언트, 프로 골퍼 타이거 우즈 등이 뒤를 이었다.

'해외 선수 수입 랭킹 20'에서는 프랑스 프로축구 파리 생제르맹에서 뛰는 데이비드 베컴(영국)이 4천830만 달러(약 540억원)를 벌어들여 1위에 올랐다.

지난해 1위였던 테니스의 로저 페더러(스위스)는 2위로 내려앉았다.

◇미국 고소득 스포츠스타 소득 순위(SI 집계)
1. 플로이드 메이웨더 주니어(복싱·9천만 달러)
2. 르브론 제임스(농구·5천654만5천 달러)
3. 드루 브리스(미식축구·4천780만 달러)
4. 코비 브라이언트(농구·4천685만 달러)
5. 타이거 우즈(골프·4천83만9천27 달러)
6. 필 미켈슨(골프·3천952만8천 달러)
7. 데릭 로즈(농구·3천340만3천 달러)
8. 페이튼 매닝(미식축구·3천100만 달러)
9. 알렉스 로드리게스(야구·2천990만 달러)
10. 잭 그레인키(야구·2천902만 달러)
  • ‘무패신화’ 메이웨더, 美 스포츠스타 소득 1위
    • 입력 2013-05-16 08:18:50
    연합뉴스
44전 44승 무패로 복싱 역사를 매 경기 다시 쓰는 '천재 복서' 플로이드 메이웨더 주니어(36)가 최근 1년간 미국 스포츠 스타 가운데 가장 많은 돈을 벌어들인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 스포츠전문지 스포츠일러스트레이티드(SI)는 16일(한국시간) '미국 스포츠스타 수입 랭킹 50'을 발표했다.

웰터급 세계챔피언인 메이웨더는 올해 단 2경기 만으로 9천만 달러(약 1천억원)를 벌어 다른 쟁쟁한 선수들을 제치고 1위를 차지했다.

그는 이달 초 열린 로버트 게레로와의 타이틀전에서 4천500만 달러를 벌어들였고, 오는 9월 예정된 사울 알바레즈와의 대결로도 비슷한 액수를 받은 것으로 보인다.

메이웨더는 지난해 타이거 우즈를 제치고 랭킹 1위에 오른 뒤 2년 연속으로 최고 고소득자 자리를 지켰다.

미극프로농구(NBA)에서 뛰는 르브론 제임스가 5천650만 달러(약 630억원)를 벌어 2위에 올랐으며 미식축구 선수 드루 브리스, NBA의 코비 브라이언트, 프로 골퍼 타이거 우즈 등이 뒤를 이었다.

'해외 선수 수입 랭킹 20'에서는 프랑스 프로축구 파리 생제르맹에서 뛰는 데이비드 베컴(영국)이 4천830만 달러(약 540억원)를 벌어들여 1위에 올랐다.

지난해 1위였던 테니스의 로저 페더러(스위스)는 2위로 내려앉았다.

◇미국 고소득 스포츠스타 소득 순위(SI 집계)
1. 플로이드 메이웨더 주니어(복싱·9천만 달러)
2. 르브론 제임스(농구·5천654만5천 달러)
3. 드루 브리스(미식축구·4천780만 달러)
4. 코비 브라이언트(농구·4천685만 달러)
5. 타이거 우즈(골프·4천83만9천27 달러)
6. 필 미켈슨(골프·3천952만8천 달러)
7. 데릭 로즈(농구·3천340만3천 달러)
8. 페이튼 매닝(미식축구·3천100만 달러)
9. 알렉스 로드리게스(야구·2천990만 달러)
10. 잭 그레인키(야구·2천902만 달러)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