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소녀시대 유리, 영화 ‘노브레싱’으로 스크린 데뷔
입력 2013.05.16 (10:09) 연합뉴스
소녀시대 멤버 유리가 영화 '노브레싱'의 여주인공으로 캐스팅돼 스크린 신고식을 치른다고 소속사인 SM엔터테인먼트가 16일 밝혔다.

'노브레싱'은 수영을 소재로 한 영화다. 유리는 뮤지션을 꿈꾸는 '정은' 역을 맡아 어릴적 친구인 '우상'(이종석 분)·'원일'(서인국)과 삼각 관계를 선보일 예정이다.

유리는 "영화를 통해 새로운 모습을 보여주게 돼 기쁘다"며 "'노브레싱' 시나리오를 읽어보니 캐릭터가 마음에 들었고 연기해보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다"고 말했다.

영화 '노브레싱'은 오는 19일 본격적인 촬영에 돌입하며, 올 하반기에 개봉할 예정이다.
  • 소녀시대 유리, 영화 ‘노브레싱’으로 스크린 데뷔
    • 입력 2013-05-16 10:09:23
    연합뉴스
소녀시대 멤버 유리가 영화 '노브레싱'의 여주인공으로 캐스팅돼 스크린 신고식을 치른다고 소속사인 SM엔터테인먼트가 16일 밝혔다.

'노브레싱'은 수영을 소재로 한 영화다. 유리는 뮤지션을 꿈꾸는 '정은' 역을 맡아 어릴적 친구인 '우상'(이종석 분)·'원일'(서인국)과 삼각 관계를 선보일 예정이다.

유리는 "영화를 통해 새로운 모습을 보여주게 돼 기쁘다"며 "'노브레싱' 시나리오를 읽어보니 캐릭터가 마음에 들었고 연기해보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다"고 말했다.

영화 '노브레싱'은 오는 19일 본격적인 촬영에 돌입하며, 올 하반기에 개봉할 예정이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