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윤창중 ‘성추행 의혹’ 파문
김무성 “靑 공직자 금주 선언 각오 보여야”
입력 2013.05.16 (10:23) 수정 2013.05.16 (23:07) 정치
새누리당 김무성 의원은 윤창중 전 청와대 대변인 성추행 의혹을 계기로 청와대 공직자들이 금주선언을 하는 등의 각오를 보여줘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김무성 의원은 오늘 국회에서 열린 당 최고중진연석회의에서 한 공직자의 삐뚤어진 행동과 생각이 만든 비극이 다시는 재현돼선 안 된다며 이 같이 밝혔습니다.

김 의원은 윤창중 전 대변인의 상상을 초월하는 큰 잘못으로 방미 외교 성과가 빛바랬다고 지적하면서, 청와대 공직자들이 자기희생과 사명감 속에 긍지를 갖고 일해달라고 당부했습니다.
  • 김무성 “靑 공직자 금주 선언 각오 보여야”
    • 입력 2013-05-16 10:23:17
    • 수정2013-05-16 23:07:18
    정치
새누리당 김무성 의원은 윤창중 전 청와대 대변인 성추행 의혹을 계기로 청와대 공직자들이 금주선언을 하는 등의 각오를 보여줘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김무성 의원은 오늘 국회에서 열린 당 최고중진연석회의에서 한 공직자의 삐뚤어진 행동과 생각이 만든 비극이 다시는 재현돼선 안 된다며 이 같이 밝혔습니다.

김 의원은 윤창중 전 대변인의 상상을 초월하는 큰 잘못으로 방미 외교 성과가 빛바랬다고 지적하면서, 청와대 공직자들이 자기희생과 사명감 속에 긍지를 갖고 일해달라고 당부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