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외국인, 北 공격 위협에도 韓 채권 6조 2천억 매입
입력 2013.05.16 (17:02) 경제
북한의 공격 위협 등에도 올해 들어 외국인들은 국내 채권 6조 2천억 원어치를 사들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기획재정부는 올 들어 4월까지 외국인이 한국 채권에 6조 2천억 원을 순투자한 것으로 집계됐다고 밝혔습니다.

외국인 채권 순투자액은 1월에 -9천억 원이었지만 2월에 3조 5천억 원 순투자로 돌아선 이후 3월 1조 5천억 원, 4월 2조 천억 원을 기록했습니다.

이에 따라 채권 총 발행잔액 대비 외국인 비중은 지난해 말 7%에서 4월 말에는 7.2%로 높아졌습니다.

일본계가 투자한 국내 채권 잔액은 약 5천억 원 수준으로, 올해 들어 4월까지 누적 순투자액은 -20억 원이어서 엔 캐리 트레이드가 아직 두드러지는 상황은 아닌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 외국인, 北 공격 위협에도 韓 채권 6조 2천억 매입
    • 입력 2013-05-16 17:02:15
    경제
북한의 공격 위협 등에도 올해 들어 외국인들은 국내 채권 6조 2천억 원어치를 사들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기획재정부는 올 들어 4월까지 외국인이 한국 채권에 6조 2천억 원을 순투자한 것으로 집계됐다고 밝혔습니다.

외국인 채권 순투자액은 1월에 -9천억 원이었지만 2월에 3조 5천억 원 순투자로 돌아선 이후 3월 1조 5천억 원, 4월 2조 천억 원을 기록했습니다.

이에 따라 채권 총 발행잔액 대비 외국인 비중은 지난해 말 7%에서 4월 말에는 7.2%로 높아졌습니다.

일본계가 투자한 국내 채권 잔액은 약 5천억 원 수준으로, 올해 들어 4월까지 누적 순투자액은 -20억 원이어서 엔 캐리 트레이드가 아직 두드러지는 상황은 아닌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