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불가리아 총선, 좌·우파 의석 반분
입력 2013.05.16 (18:43) 국제
불가리아 총선에서 여당인 '유럽발전 시민당'이 제1당이 됐습니다.

불가리아 선거관리위원회는 지난 12일 치러진 총선 검표 결과, 중도 우파인 '유럽발전 시민당'이 득표율 30.5%로 의회 전체 240 의석 가운데 97석을 확보했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불가리아 사회당'은 84석을, 터키계 주민이 지지하는 '권리 자유 운동'은 36석, 극우 민족주의 성향의 '아타카'는 23석을 각각 확보했습니다.

이에 따라 비슷한 정치 성향의 정당들이 제휴해도 의회의 과반을 차지할 수 없게 됐습니다.

플레브네리에프 대통령은 현지시간 17일 정당 지도자들과 만나 정부 구성에 협조해 달라고 당부할 예정입니다.
  • 불가리아 총선, 좌·우파 의석 반분
    • 입력 2013-05-16 18:43:27
    국제
불가리아 총선에서 여당인 '유럽발전 시민당'이 제1당이 됐습니다.

불가리아 선거관리위원회는 지난 12일 치러진 총선 검표 결과, 중도 우파인 '유럽발전 시민당'이 득표율 30.5%로 의회 전체 240 의석 가운데 97석을 확보했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불가리아 사회당'은 84석을, 터키계 주민이 지지하는 '권리 자유 운동'은 36석, 극우 민족주의 성향의 '아타카'는 23석을 각각 확보했습니다.

이에 따라 비슷한 정치 성향의 정당들이 제휴해도 의회의 과반을 차지할 수 없게 됐습니다.

플레브네리에프 대통령은 현지시간 17일 정당 지도자들과 만나 정부 구성에 협조해 달라고 당부할 예정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