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부처님 오신 날 봉축 법요식 개최
입력 2013.05.17 (00:07) 수정 2013.05.17 (12:08) 문화
불기 2557년 부처님 오신 날을 맞아 이를 기념하는 봉축 법요식과 경축 행사가 전국 2만여 개 사찰에서 열렸습니다.

서울 조계사에서는 대한불교 조계종 자승 총무원장과 여야 국회의원, 불자 만여 명 등이 참석한 가운데 봉축 법요식이 거행됐습니다.

자승 총무원장은 법요식 봉축사를 통해 공동체 의식의 복원과 연대와 협력을 통한 평화를 강조했습니다.

박근혜 대통령도 유진룡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을 통해 부처님의 가르침을 잊지 않고 사회의 갈등을 치유하고 온 국민이 화합하는 상생의 길을 열어가겠다는 메시지를 전달했습니다.

법요식에는 장애인과 이주 노동자들, 난민 출신 외국인과 청소 노동자들도 참석해 이 같은 의미를 더했습니다.

이 밖에도 조계사에서 오늘 저녁 기념 음악회가 열리고 국립중앙박물관에서 불교 테마 전시회가 개최되는 등 다채로운 기념행사도 마련됩니다.
  • 부처님 오신 날 봉축 법요식 개최
    • 입력 2013-05-17 00:07:06
    • 수정2013-05-17 12:08:11
    문화
불기 2557년 부처님 오신 날을 맞아 이를 기념하는 봉축 법요식과 경축 행사가 전국 2만여 개 사찰에서 열렸습니다.

서울 조계사에서는 대한불교 조계종 자승 총무원장과 여야 국회의원, 불자 만여 명 등이 참석한 가운데 봉축 법요식이 거행됐습니다.

자승 총무원장은 법요식 봉축사를 통해 공동체 의식의 복원과 연대와 협력을 통한 평화를 강조했습니다.

박근혜 대통령도 유진룡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을 통해 부처님의 가르침을 잊지 않고 사회의 갈등을 치유하고 온 국민이 화합하는 상생의 길을 열어가겠다는 메시지를 전달했습니다.

법요식에는 장애인과 이주 노동자들, 난민 출신 외국인과 청소 노동자들도 참석해 이 같은 의미를 더했습니다.

이 밖에도 조계사에서 오늘 저녁 기념 음악회가 열리고 국립중앙박물관에서 불교 테마 전시회가 개최되는 등 다채로운 기념행사도 마련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