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경제자유구역 산업용지에 최대 5% 이윤 허용
입력 2013.05.17 (11:42) 경제
인천 송도 등 경제자유구역에서 산업시설 용지를 공급할 때 사업시행자가 조성원가의 최대 5%까지 이윤을 붙일 수 있게 됩니다.

산업통상자원부는 이 같은 내용을 담은 '경제자유구역 특별법 시행령 개정안'을 최근 입법예고했습니다.

개정안은 산업시설 용지 비중이 전체 토지면적의 50%를 넘는 단위개발사업지구의 산업시설 용지에 대해 조성원가의 5% 이내에서 이윤을 붙일 수 있도록 했습니다.

개정된 조항은 오는 8월부터 적용될 예정입니다.

산업부는 경제자유구역 내 상업시설이 미약할 경우 산업용지가 공급되지 않아 개발이 위축될 가능성이 있어 시행령을 개정했다고 설명했습니다.
  • 경제자유구역 산업용지에 최대 5% 이윤 허용
    • 입력 2013-05-17 11:42:45
    경제
인천 송도 등 경제자유구역에서 산업시설 용지를 공급할 때 사업시행자가 조성원가의 최대 5%까지 이윤을 붙일 수 있게 됩니다.

산업통상자원부는 이 같은 내용을 담은 '경제자유구역 특별법 시행령 개정안'을 최근 입법예고했습니다.

개정안은 산업시설 용지 비중이 전체 토지면적의 50%를 넘는 단위개발사업지구의 산업시설 용지에 대해 조성원가의 5% 이내에서 이윤을 붙일 수 있도록 했습니다.

개정된 조항은 오는 8월부터 적용될 예정입니다.

산업부는 경제자유구역 내 상업시설이 미약할 경우 산업용지가 공급되지 않아 개발이 위축될 가능성이 있어 시행령을 개정했다고 설명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