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中 천재소년 관톈랑, US오픈 예선 포기
입력 2013.05.22 (07:59) 연합뉴스
중국의 골프신동 관톈랑(15)이 시즌 두번째 메이저대회인 US오픈 출전을 포기했다.

시즌 첫번째 메이저대회 마스터스에서 최연소 출전·컷 통과 기록을 세운 관톈랑은 6월 초 미국 텍사스주 댈러스에서 열리는 US오픈 2차 예선에 출전 신청을 하지 않았다고 AP통신이 22일 보도했다.

작년 아시아-태평양 아마추어 선수권대회에서 우승한 관톈랑은 올해 마스터스 출전권과 US오픈 1차 예선 면제라는 혜택을 누렸다.

US오픈을 주최하는 미국골프협회(USGA)는 텍사스주에서 열린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바이런 넬슨 챔피언십에서 초청선수로 출전한 관톈랑을 위해 2차 예선을 오하이오주에서 텍사스주로 옮겨 치르도록 배려했다.

하지만 관톈랑은 이 제의를 받아들이지 않고 출전을 포기한 것으로 알려졌다.
  • 中 천재소년 관톈랑, US오픈 예선 포기
    • 입력 2013-05-22 07:59:01
    연합뉴스
중국의 골프신동 관톈랑(15)이 시즌 두번째 메이저대회인 US오픈 출전을 포기했다.

시즌 첫번째 메이저대회 마스터스에서 최연소 출전·컷 통과 기록을 세운 관톈랑은 6월 초 미국 텍사스주 댈러스에서 열리는 US오픈 2차 예선에 출전 신청을 하지 않았다고 AP통신이 22일 보도했다.

작년 아시아-태평양 아마추어 선수권대회에서 우승한 관톈랑은 올해 마스터스 출전권과 US오픈 1차 예선 면제라는 혜택을 누렸다.

US오픈을 주최하는 미국골프협회(USGA)는 텍사스주에서 열린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바이런 넬슨 챔피언십에서 초청선수로 출전한 관톈랑을 위해 2차 예선을 오하이오주에서 텍사스주로 옮겨 치르도록 배려했다.

하지만 관톈랑은 이 제의를 받아들이지 않고 출전을 포기한 것으로 알려졌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