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마약 소주로 속여 사고 판 일당 검거
입력 2013.05.22 (09:17) 사회
서울 강남경찰서는 소주를 마약으로 속여 판 혐의로 21살 윤모 씨와 초등학교 동창 정모 씨를 불구속 입건했습니다.

윤 씨는 작년 6월 중순 인터넷 채팅을 통해 알게 된 35살 장모 씨에게 소주를 넣은 유리 앰플을 환각제로 속여 파는 등 모두 3명으로부터 50만 원을 받아 가로챈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 마약 소주로 속여 사고 판 일당 검거
    • 입력 2013-05-22 09:17:39
    사회
서울 강남경찰서는 소주를 마약으로 속여 판 혐의로 21살 윤모 씨와 초등학교 동창 정모 씨를 불구속 입건했습니다.

윤 씨는 작년 6월 중순 인터넷 채팅을 통해 알게 된 35살 장모 씨에게 소주를 넣은 유리 앰플을 환각제로 속여 파는 등 모두 3명으로부터 50만 원을 받아 가로챈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