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정자나무 그늘 수요민속음악회’
입력 2013.05.22 (13:52) 포토뉴스
락음과 함께 ‘민속음악회’

22일 오전 서울 국립민속박물관에서 열린 '정자나무 그늘 수요민속음악회'에서 국악 오케스트라 단원들이 연주하고 있다.

‘우리가락의 멋과 흥’
22일 오전 서울 국립민속박물관에서 열린 '정자나무 그늘 수요민속음악회'에서 국악 오케스트라 단원들이 연주하고 있다.
‘우리가락의 멋과 흥’
22일 오전 서울 국립민속박물관에서 열린 '정자나무 그늘 수요민속음악회'에서 국악 오케스트라 단원들이 연주하고 있다.
‘우리가락의 멋과 흥’
22일 오전 서울 국립민속박물관에서 열린 '정자나무 그늘 수요민속음악회'에서 국악 오케스트라 단원들이 연주하고 있다.
락음과 함께 ‘민속음악회’
22일 오전 서울 국립민속박물관에서 열린 '정자나무 그늘 수요민속음악회'에서 국악 오케스트라 단원들이 연주하고 있다.
‘우리가락의 멋과 흥’
22일 오전 서울 국립민속박물관에서 열린 '정자나무 그늘 수요민속음악회'에서 국악 오케스트라 단원들이 연주하고 있다.
울려 퍼지는 ‘남도아리랑’
22일 오전 서울 국립민속박물관에서 열린 '정자나무 그늘 수요민속음악회'에서 국악 오케스트라 단원들이 '남도아리랑'을 연주하고 있다.
울려 퍼지는 ‘남도아리랑’
22일 오전 서울 국립민속박물관에서 열린 '정자나무 그늘 수요민속음악회'에서 국악 오케스트라 단원들이 '남도아리랑'을 연주하고 있다.
수요민속음악회
22일 오전 서울 국립민속박물관에서 열린 '정자나무 그늘 수요민속음악회'에서 국악 오케스트라 단원들이 연주하고 있다.
수요민속음악회
22일 오전 서울 국립민속박물관에서 열린 '정자나무 그늘 수요민속음악회'에서 국악 오케스트라 단원들이 연주하고 있다.
  • ‘정자나무 그늘 수요민속음악회’
    • 입력 2013-05-22 13:52:05
    포토뉴스

22일 오전 서울 국립민속박물관에서 열린 '정자나무 그늘 수요민속음악회'에서 국악 오케스트라 단원들이 연주하고 있다.

22일 오전 서울 국립민속박물관에서 열린 '정자나무 그늘 수요민속음악회'에서 국악 오케스트라 단원들이 연주하고 있다.

22일 오전 서울 국립민속박물관에서 열린 '정자나무 그늘 수요민속음악회'에서 국악 오케스트라 단원들이 연주하고 있다.

22일 오전 서울 국립민속박물관에서 열린 '정자나무 그늘 수요민속음악회'에서 국악 오케스트라 단원들이 연주하고 있다.

22일 오전 서울 국립민속박물관에서 열린 '정자나무 그늘 수요민속음악회'에서 국악 오케스트라 단원들이 연주하고 있다.

22일 오전 서울 국립민속박물관에서 열린 '정자나무 그늘 수요민속음악회'에서 국악 오케스트라 단원들이 연주하고 있다.

22일 오전 서울 국립민속박물관에서 열린 '정자나무 그늘 수요민속음악회'에서 국악 오케스트라 단원들이 연주하고 있다.

22일 오전 서울 국립민속박물관에서 열린 '정자나무 그늘 수요민속음악회'에서 국악 오케스트라 단원들이 연주하고 있다.

22일 오전 서울 국립민속박물관에서 열린 '정자나무 그늘 수요민속음악회'에서 국악 오케스트라 단원들이 연주하고 있다.

22일 오전 서울 국립민속박물관에서 열린 '정자나무 그늘 수요민속음악회'에서 국악 오케스트라 단원들이 연주하고 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