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헤인즈·심스, SK와 재계약 ‘우승 재도전’
입력 2013.05.22 (17:34) 연합뉴스
2012-2013 프로농구 정규리그의 우승 주역 애런 헤인즈와 코트니 심스가 다음 시즌에도 서울 SK의 유니폼을 입는다.

SK 구단은 헤인즈, 심스와 재계약했다고 22일 밝혔다.

헤인즈는 지난 시즌 53경기에서 평균 19.06득점(2위), 8.4리바운드(6위), 2.3어시스트를 기록하며 SK의 정규리그 첫 우승을 이끌었다.

심스도 46경기에 출전해 평균 13.85득점(10위), 6.5리바운드(11위)를 기록했다.

SK는 자유계약선수(FA)인 김민수와 재계약한데 이어 기존 외국 선수들을 그대로 확보, 다음 시즌 우승에 도전한다.
  • 헤인즈·심스, SK와 재계약 ‘우승 재도전’
    • 입력 2013-05-22 17:34:47
    연합뉴스
2012-2013 프로농구 정규리그의 우승 주역 애런 헤인즈와 코트니 심스가 다음 시즌에도 서울 SK의 유니폼을 입는다.

SK 구단은 헤인즈, 심스와 재계약했다고 22일 밝혔다.

헤인즈는 지난 시즌 53경기에서 평균 19.06득점(2위), 8.4리바운드(6위), 2.3어시스트를 기록하며 SK의 정규리그 첫 우승을 이끌었다.

심스도 46경기에 출전해 평균 13.85득점(10위), 6.5리바운드(11위)를 기록했다.

SK는 자유계약선수(FA)인 김민수와 재계약한데 이어 기존 외국 선수들을 그대로 확보, 다음 시즌 우승에 도전한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