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장애 학생 볼모 학부모 협박…이사회는 파행
입력 2013.05.22 (19:16) 수정 2013.05.22 (19:29) 뉴스 7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어제 한 장애인 특수학교가 교사들을 부정채용했다는 소식 전해드렸는데요.

학부모들은 부정 채용된 교사들이 버젓이 근무하는 이 학교의 운영에도 문제가 많다고 주장하고 나섰습니다.

송명희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장애인 특수학교 교감이 지난해 학부모들에게 보낸 이메일입니다.

교사에게 수업시간에 휴대폰 사용을 금지했다고 돼 있습니다.

학교에서 무슨 일이 있었던 걸까.

<인터뷰> 학부모 : "휴대폰 게임에 빠져서 아이들을 전혀 보지 않는 상태였어요. 또 영상물을 틀어놓고 선생님들은 홈쇼핑을 해요"

학교 운영에 대해 문제 제기를 한 학부모들은 일부 교사에게서 협박성 어조의 말을 들었다고 주장합니다.

<인터뷰> 학부모 : "그 아이가 이 학교에 다니지 않냐고, 누구 엄마 아니냐고, 엄마 입장에선 아이가 볼모로 잡혀있는데 그런 걸 문의하고 따지면 안되지 않느냐 그런 이야기를 들었거든요"

이 학교 교사들에 대해 징계 의결권을 행사하는 건 법인이사회.

하지만 부정채용 된 것으로 확인된 14명의 교사와 이에 관여한 전 이사장과 교장등에 대한 처분 권한을 가지고 있지만 새 이사장 선임 문제 등을 놓고 파행만 거듭하고 있습니다.

<인터뷰> 법인 관계자 : "법인이 통보받은 지 60일 이내에만 처리를 하면 된다고 해서 시간을 좀 연기해놓은 상태입니다."

학교가 자체적으로 자정 능력을 상실하고 있는 사이, 특수학교를 관리하는 경기도교육청과 사회복지법인을 관리하는 오산시도 이사회에 대해 권한이 없다며 별다른 대책을 내놓지 못하고 있습니다.

KBS 뉴스 송명희입니다.
  • 장애 학생 볼모 학부모 협박…이사회는 파행
    • 입력 2013-05-22 19:17:37
    • 수정2013-05-22 19:29:21
    뉴스 7
<앵커 멘트>


어제 한 장애인 특수학교가 교사들을 부정채용했다는 소식 전해드렸는데요.

학부모들은 부정 채용된 교사들이 버젓이 근무하는 이 학교의 운영에도 문제가 많다고 주장하고 나섰습니다.

송명희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장애인 특수학교 교감이 지난해 학부모들에게 보낸 이메일입니다.

교사에게 수업시간에 휴대폰 사용을 금지했다고 돼 있습니다.

학교에서 무슨 일이 있었던 걸까.

<인터뷰> 학부모 : "휴대폰 게임에 빠져서 아이들을 전혀 보지 않는 상태였어요. 또 영상물을 틀어놓고 선생님들은 홈쇼핑을 해요"

학교 운영에 대해 문제 제기를 한 학부모들은 일부 교사에게서 협박성 어조의 말을 들었다고 주장합니다.

<인터뷰> 학부모 : "그 아이가 이 학교에 다니지 않냐고, 누구 엄마 아니냐고, 엄마 입장에선 아이가 볼모로 잡혀있는데 그런 걸 문의하고 따지면 안되지 않느냐 그런 이야기를 들었거든요"

이 학교 교사들에 대해 징계 의결권을 행사하는 건 법인이사회.

하지만 부정채용 된 것으로 확인된 14명의 교사와 이에 관여한 전 이사장과 교장등에 대한 처분 권한을 가지고 있지만 새 이사장 선임 문제 등을 놓고 파행만 거듭하고 있습니다.

<인터뷰> 법인 관계자 : "법인이 통보받은 지 60일 이내에만 처리를 하면 된다고 해서 시간을 좀 연기해놓은 상태입니다."

학교가 자체적으로 자정 능력을 상실하고 있는 사이, 특수학교를 관리하는 경기도교육청과 사회복지법인을 관리하는 오산시도 이사회에 대해 권한이 없다며 별다른 대책을 내놓지 못하고 있습니다.

KBS 뉴스 송명희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7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