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추신수 5타수 1안타…11경기 연속 출루
입력 2013.05.23 (07:20) 수정 2013.05.23 (11:29) 연합뉴스
추신수(31·신시내티 레즈)가 하루 휴식을 취한 뒤 안타 생산을 재개했다.

추신수는 23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뉴욕 시티 필드에서 열린 미국프로야구 뉴욕 메츠와의 방문경기에서 1번 타자 중견수로 출전해 5타수 1안타를 기록했다.

2경기 연속 침묵한 뒤 전날 메츠전에서 시즌 두번째로 결장한 추신수는 이날 3경기 만에 첫 안타를 2루타로 장식했다. 시즌 타율은 0.303에서 0.300으로 떨어졌다.

출루율은 0.455에서 0.449로 소폭 하락했으나 11경기 연속 출루 행진을 이어갔다.

추신수는 1회초 1볼에서 상대 선발 맷 하비의 시속 153㎞짜리 포심 패스트볼을 노렸으나 1루수 땅볼로 잡혔다.

3회 다시 선두 타자로 나선 추신수는 풀카운트에서 하비의 체인지업을 그냥 보내 루킹 삼진으로 돌아섰다.

5회 1사 주자없을 때 타석에 들어서 다시 한번 헛스윙 삼진으로 잡혔다.

추신수는 7회에도 첫 타자로 나섰으나 1루수 땅볼로 아웃됐다.

추신수는 4-4로 맞선 9회초 선두 타자로 나서 마침내 안타를 때려냈다.

1볼-2스트라이크의 불리한 볼카운트에서 상대 네번째 투수 바비 파넬의 시속 137㎞짜리 슬라이더를 때려 우익수 쪽 2루타를 만들어냈다.

시즌 11번째 2루타다.

잭 코자트의 투수 앞 땅볼 때 3루를 밟은 추신수는 4번 타자 브랜던 필립스의 우익수 쪽 2루타 때 홈을 밟아 결승 득점을 올렸다.

신시내티는 9회초 대거 3점을 뽑으며 7-4로 이겼다.
  • 추신수 5타수 1안타…11경기 연속 출루
    • 입력 2013-05-23 07:20:09
    • 수정2013-05-23 11:29:15
    연합뉴스
추신수(31·신시내티 레즈)가 하루 휴식을 취한 뒤 안타 생산을 재개했다.

추신수는 23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뉴욕 시티 필드에서 열린 미국프로야구 뉴욕 메츠와의 방문경기에서 1번 타자 중견수로 출전해 5타수 1안타를 기록했다.

2경기 연속 침묵한 뒤 전날 메츠전에서 시즌 두번째로 결장한 추신수는 이날 3경기 만에 첫 안타를 2루타로 장식했다. 시즌 타율은 0.303에서 0.300으로 떨어졌다.

출루율은 0.455에서 0.449로 소폭 하락했으나 11경기 연속 출루 행진을 이어갔다.

추신수는 1회초 1볼에서 상대 선발 맷 하비의 시속 153㎞짜리 포심 패스트볼을 노렸으나 1루수 땅볼로 잡혔다.

3회 다시 선두 타자로 나선 추신수는 풀카운트에서 하비의 체인지업을 그냥 보내 루킹 삼진으로 돌아섰다.

5회 1사 주자없을 때 타석에 들어서 다시 한번 헛스윙 삼진으로 잡혔다.

추신수는 7회에도 첫 타자로 나섰으나 1루수 땅볼로 아웃됐다.

추신수는 4-4로 맞선 9회초 선두 타자로 나서 마침내 안타를 때려냈다.

1볼-2스트라이크의 불리한 볼카운트에서 상대 네번째 투수 바비 파넬의 시속 137㎞짜리 슬라이더를 때려 우익수 쪽 2루타를 만들어냈다.

시즌 11번째 2루타다.

잭 코자트의 투수 앞 땅볼 때 3루를 밟은 추신수는 4번 타자 브랜던 필립스의 우익수 쪽 2루타 때 홈을 밟아 결승 득점을 올렸다.

신시내티는 9회초 대거 3점을 뽑으며 7-4로 이겼다.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