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LH-성남시, 입장차로 ‘충돌’…공무원 거친 몸싸움
입력 2013.05.24 (07:39) 수정 2013.05.24 (08:40) 뉴스광장(경인)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경기도 성남시에 있는 한국토지주택공사 , LH 본사 앞에서 LH 공사 직원들과 성남시 공무원들 사이에 난데없는 몸싸움이 벌어졌습니다.

무슨 일이 있었던 건지 최광호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LH 공사 직원들과 성남시청 공무원들이 뒤엉켜 있습니다.

시청에서 몰고 온 포크레인 앞엔 LH 공사 직원이 드러누웠고 난데없는 추격전도 벌어집니다.

성남시 측에서 LH 공사 사옥앞 시유지에 설치된 철제 펜스 등 무허가 구조물을 철거한뒤 사내 위생 점검을 위해 진입을 시도하면서 벌어진 충돌입니다.

표면적으로는 불법행위 단속이 명분이었지만, 갈등이 이렇게 커지게 된 데는 구 시가지 재개발 방식을 둘러싼 양측의 첨예한 입장차가 자리잡고 있습니다.

LH공사가 최근 재개발 원주민들이 입주할 예정이었던 아파트 일부를 경기 침체등의 이유로 일반 분양으로 전환하겠다고 하자 성남시가 반발하고 나선 겁니다.

<인터뷰> 조명현(LH 도시재생사업처장) : "주택이 빈 집으로 있음에도 공급이 안되다 보니까 전세 가격이 폭등이 돼서..."

<인터뷰> 한승훈(성남시 대변인) : "재개발 사업이 정상적으로 진행됐을 경우 미분양 분량을 일부 성남시가 인수한다는 계획까지.."

성남시는 납득할만한 조치가 나올때까지 계속해서 LH공사를 압박한다는 방침이어서 양측간 충돌은 당분간 계속될 전망입니다.

KBS 뉴스 최광호입니다.
  • LH-성남시, 입장차로 ‘충돌’…공무원 거친 몸싸움
    • 입력 2013-05-24 08:34:51
    • 수정2013-05-24 08:40:20
    뉴스광장(경인)
<앵커 멘트>

경기도 성남시에 있는 한국토지주택공사 , LH 본사 앞에서 LH 공사 직원들과 성남시 공무원들 사이에 난데없는 몸싸움이 벌어졌습니다.

무슨 일이 있었던 건지 최광호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LH 공사 직원들과 성남시청 공무원들이 뒤엉켜 있습니다.

시청에서 몰고 온 포크레인 앞엔 LH 공사 직원이 드러누웠고 난데없는 추격전도 벌어집니다.

성남시 측에서 LH 공사 사옥앞 시유지에 설치된 철제 펜스 등 무허가 구조물을 철거한뒤 사내 위생 점검을 위해 진입을 시도하면서 벌어진 충돌입니다.

표면적으로는 불법행위 단속이 명분이었지만, 갈등이 이렇게 커지게 된 데는 구 시가지 재개발 방식을 둘러싼 양측의 첨예한 입장차가 자리잡고 있습니다.

LH공사가 최근 재개발 원주민들이 입주할 예정이었던 아파트 일부를 경기 침체등의 이유로 일반 분양으로 전환하겠다고 하자 성남시가 반발하고 나선 겁니다.

<인터뷰> 조명현(LH 도시재생사업처장) : "주택이 빈 집으로 있음에도 공급이 안되다 보니까 전세 가격이 폭등이 돼서..."

<인터뷰> 한승훈(성남시 대변인) : "재개발 사업이 정상적으로 진행됐을 경우 미분양 분량을 일부 성남시가 인수한다는 계획까지.."

성남시는 납득할만한 조치가 나올때까지 계속해서 LH공사를 압박한다는 방침이어서 양측간 충돌은 당분간 계속될 전망입니다.

KBS 뉴스 최광호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