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자동차업종 평균 연봉 8천46만원…업종별 1위
입력 2013.05.26 (16:06) 연합뉴스
자동차업종 근로자들이 지난해 가장 높은 연봉을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26일 재벌닷컴에 따르면 국내 12월 결산법인들의 임원을 제외한 직원 임금을 분석한 결과 자동차 업종이 평균 8천46만원으로 가장 높았다.

이는 2012회계연도 기준으로 투자목적 법인을 제외한 상장사 및 비상장 시중은행 등 1천710개사를 대상으로 한 조사 결과다.

자동차에 이어 정유업이 평균 7천883만원으로 2위였고 지주회사를 포함한 은행업종이 평균 7천466만원으로 3위였다.

그 외 조선업이 평균 7천377만원, 가스제조업이 평균 7천272만원으로 집계됐다.

증권업과 보험업의 경우 2011회계연도 기준 평균 연봉이 각각 평균 7천389만원, 6천687만원이었지만 지난해 영업실적 부진으로 전년보다 하락할 가능성이 크다고 재벌닷컴은 전망했다.

철강(6천671만원), 통신(6천320만원), 항공(6천183만원) 업종도 평균 연봉 상위권에 포함됐다.

가장 임금 수준이 낮은 업종은 여행업으로 지난해 평균 연봉이 3천84만원이었다. 가구업(3천242만원), 엔터테인먼트업(3천311만원), 섬유봉제업(3천315만원), 백화점업(3천371만원) 등도 상대적으로 평균 임금이 낮았다.
  • 자동차업종 평균 연봉 8천46만원…업종별 1위
    • 입력 2013-05-26 16:06:35
    연합뉴스
자동차업종 근로자들이 지난해 가장 높은 연봉을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26일 재벌닷컴에 따르면 국내 12월 결산법인들의 임원을 제외한 직원 임금을 분석한 결과 자동차 업종이 평균 8천46만원으로 가장 높았다.

이는 2012회계연도 기준으로 투자목적 법인을 제외한 상장사 및 비상장 시중은행 등 1천710개사를 대상으로 한 조사 결과다.

자동차에 이어 정유업이 평균 7천883만원으로 2위였고 지주회사를 포함한 은행업종이 평균 7천466만원으로 3위였다.

그 외 조선업이 평균 7천377만원, 가스제조업이 평균 7천272만원으로 집계됐다.

증권업과 보험업의 경우 2011회계연도 기준 평균 연봉이 각각 평균 7천389만원, 6천687만원이었지만 지난해 영업실적 부진으로 전년보다 하락할 가능성이 크다고 재벌닷컴은 전망했다.

철강(6천671만원), 통신(6천320만원), 항공(6천183만원) 업종도 평균 연봉 상위권에 포함됐다.

가장 임금 수준이 낮은 업종은 여행업으로 지난해 평균 연봉이 3천84만원이었다. 가구업(3천242만원), 엔터테인먼트업(3천311만원), 섬유봉제업(3천315만원), 백화점업(3천371만원) 등도 상대적으로 평균 임금이 낮았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