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현오석 부총리 “복잡한 유통단계 줄인다”
입력 2013.05.26 (17:25) 경제
현오석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생산자는 제 값을 받고 팔고 소비자는 더 싸게 주고 사는 건강하고 지속 가능한 유통생태계를 조성하겠다"고 밝혔습니다.

현 부총리는 오늘 충남 부여의 조합공동사업법인을 방문한 자리에서, 농산물의 유통 비용이 높고 산지가격과 소비지가격이 연동되지 않고있다고 지적하고 농산물 유통구조를 개선하겠다고 밝혔습니다.

현 부총리는 이와 관련해 도매시장 효율화와 복잡한 유통단계 축소, 비축·계약재배 확대를 통한 가격 불안정성의 최소화 등을 해결책으로 제시했습니다.

현 부총리는 "부여군 조합공동사업법인의 농산물 공동출하-공동선별 등 규모화된 산지조직 공동사업이 농산물 유통비용을 절감하는 좋은 사례"라며 "유통구조 개혁의 첫 단추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 현오석 부총리 “복잡한 유통단계 줄인다”
    • 입력 2013-05-26 17:25:17
    경제
현오석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생산자는 제 값을 받고 팔고 소비자는 더 싸게 주고 사는 건강하고 지속 가능한 유통생태계를 조성하겠다"고 밝혔습니다.

현 부총리는 오늘 충남 부여의 조합공동사업법인을 방문한 자리에서, 농산물의 유통 비용이 높고 산지가격과 소비지가격이 연동되지 않고있다고 지적하고 농산물 유통구조를 개선하겠다고 밝혔습니다.

현 부총리는 이와 관련해 도매시장 효율화와 복잡한 유통단계 축소, 비축·계약재배 확대를 통한 가격 불안정성의 최소화 등을 해결책으로 제시했습니다.

현 부총리는 "부여군 조합공동사업법인의 농산물 공동출하-공동선별 등 규모화된 산지조직 공동사업이 농산물 유통비용을 절감하는 좋은 사례"라며 "유통구조 개혁의 첫 단추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