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코레일, 한국수력원자력 꺾고 선두 추격
입력 2013.05.26 (18:56) 연합뉴스
인천 코레일이 경주 한국수력원자력을 물리치고 실업축구 선두 추격에 속도를 냈다.

인천 코레일은 26일 경북 경주시민운동장에서 열린 실업축구 신한은행 2013 내셔널리그 11라운드 경주 한국수력원자력과의 원정 경기에서 1-0으로 승리했다.

6승3무2패가 된 인천 코레일은 선두 강릉시청과 동률을 이뤘으나 골 득실에서 3점이 뒤져 2위가 됐다.

0-0으로 팽팽히 맞선 상황에서 후반 43분 인천 코레일 김형운이 결승 득점을 뽑았다.

5승3무3패가 된 한국수력원자력은 4위에 머물렀다. 3위 울산 현대미포조선과는 승점 1점 차이다.
  • 코레일, 한국수력원자력 꺾고 선두 추격
    • 입력 2013-05-26 18:56:47
    연합뉴스
인천 코레일이 경주 한국수력원자력을 물리치고 실업축구 선두 추격에 속도를 냈다.

인천 코레일은 26일 경북 경주시민운동장에서 열린 실업축구 신한은행 2013 내셔널리그 11라운드 경주 한국수력원자력과의 원정 경기에서 1-0으로 승리했다.

6승3무2패가 된 인천 코레일은 선두 강릉시청과 동률을 이뤘으나 골 득실에서 3점이 뒤져 2위가 됐다.

0-0으로 팽팽히 맞선 상황에서 후반 43분 인천 코레일 김형운이 결승 득점을 뽑았다.

5승3무3패가 된 한국수력원자력은 4위에 머물렀다. 3위 울산 현대미포조선과는 승점 1점 차이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